[원숭이 군단] DVD 박스 발매

(C) 円谷プロ
(C) 円谷プロ

1974년 일본 TBS에서 방영된 츠부라야 프로덕션의 특촬 TV 시리즈 <SF 드라마 원숭이 군단>(SFドラマ 猿の軍団)이 8월 8일 DVD 박스로 발매된다.

<SF 드라마 원숭이 군단>은 먼 미래 인류 문명이 멸망한 뒤 유인원이 지배하고 있는 지구가 무대. 사고로 인해 과거에서 온 주인공 일행이 겪는 여러 가지 모험과 그들이 인류 멸망의 비밀을 추적해 가는 과정을 그렸다. 제목이나 간략한 시놉시스로 알 수 있듯이 헐리우드 SF영화 <혹성 탈출>의 영향을 받은 작품. 전년도인 1973년 크리스마스 이브 TBS <월요 로드쇼> 시간에 방영된 <혹성 탈출>이 37.1%라는 높은 시청률을 올린 데 자극을 받아 기획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단순한 모방작에 그치지 않기 위해 츠부라야 프로덕션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원작자를 기용, 영화화되기도 한 [일본 침몰]로 유명한 과학소설작가 코마츠 사쿄와 타나카 코지, 토요타 아리츠네에게 구성을 맡겼다. 방영 당시 경쟁 프로그램인 <우주전함 야마토> 등에게 밀려 시청률 면에서는 고전하였으며 전 26화로 완결되었다. 성인들에게도 어필할 수 있는 진지하고 시사성이 강한 내용과 작가들에 의한 (당시로서는) 설득력 있는 고증 등으로 완성도와 작품성은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한다.

본작의 DVD 박스는 10년 전인 2004년 출시된 바 있으나, 이번에 사양을 바꾸어 새로 나오게 되었다. 방영 40주년을 기념하는 동시에 9월 19일 일본 개봉 예정인 <혹성 탈출> 시리즈 신작 <혹성 탈출: 반격의 서막>에 편승한 의도도 있다고 하겠다.

타이틀 구성은 단면 듀얼 레이어 디스크 6장으로 5장은 본편, 나머지 1장은 보너스 디스크이다. 부록으로는 본편 디스크에 예고편(제2화 제외)이, 보너스 디스크에 주연 배우 토쿠나가 레이코(이즈미 카즈코 역), 우시오 테츠야(고드 역), 사이토 히로코(유리카 역)의 재회와 정담을 담은 영상 “아득한 시간을 넘어서 – 기쁜 재회!”, DVD 박스 TV 광고 및 홍보 영상이 각각 실린다. 20페이지 해설서와 프로그램 기획 자료를 묶은 책자도 특전으로 동봉된다(기획 자료 책자는 초판에만 포함). 정가는 18,000엔(소비세 8% 제외 가격). 판매는 토에이 · 토에이 비디오가 담당한다.

시놉시스

서력으로는 3713년이라는 초미래세계. 그곳에는 지배자가 된 원숭이가 한때의 인간처럼 파벌을 나누어 싸우고 있었다. 여기에 먼 과거의 세계에서 온 인간들이 맞물리면서 새로운 분쟁의 씨앗이 태어난다. 원숭이와 인간이 이해하고, 공생할 수 있는 날은 과연 올 것인가…

타임 슬립에 의해 원숭이가 지배하는 세계로 날아오게 된 인간들의 고난과 아군이 되어 준 원숭이와의 감동적인 교류, 고릴라와 침팬지의 권력 항쟁이 전개된다. UFO나 로봇 등 SF 가제트에 의한 복선도 포함되어 있다. 잘 다듬어진 이야기나 인간 · 원숭이 캐릭터의 매력으로 지금도 뿌리 깊은 팬이 있다.

출처: 임프레스 워치, 토에이 비디오 공식 웹사이트

SF 인형극 [선더버드] 리부트 제작

(C) ITC Entertainment
(C) ITC Entertainment

1960년대를 풍미했던 영국의 SF 인형극 TV 시리즈 <선더버드>(Thunderbirds)가 리부트된다. 오리지널 시리즈를 방영했던 영국 ITV 채널의 방계사 ITV 스튜디오는 뉴질랜드의 푸케코 픽처스, 그리고 피터 잭슨 감독 등이 공동 설립한 웨타 디지털과 손잡고 새로운 <선더버드> TV 시리즈인 <선더버드 출동!>(Thunderbirds Are Go!)을 제작하기로 했다.

<선더버드>는 1965년 프로듀서 제리 앤더슨과 실비아 앤더슨 부부가 자신들의 제작사인 AP 필름즈를 통해 제작한 32부작 TV 시리즈이다. 국제구조대(International Recsue)라는 조직을 이끄는 제프 트레이시와 그의 다섯 아들이 조종하는 ‘선더버드’라는 첨단 메카닉이 세계 각지의 재해와 사고로부터 인명을 구조하고 범죄자들에 맞선다는 호쾌한 이야기였는데, 등장인물로는 배우 대신 인형을 출연시켰고 저예산 제작 환경에서 최대한의 효과를 얻기 위해 고안된 다양한 특수촬영이 박력 넘치는 영상을 창출, 높은 평가를 받으면서 세계적인 인기를 누렸다.

이 같은 성과로 두 편의 극장판이 제작되기도 했으며, 2004년에는 <스타 트렉: 차세대>의 배우 겸 감독 조너선 프레이크스가 연출하고 빌 팩스턴 등 배우들이 출연한 리메이크 영화가 개봉한 바 있다(흥행과 비평에서 실패). 이후 앤더슨 부부는 <스팅레이>, <캡틴 스칼렛과 미스테론>, <조 90>, < UFO >, <우주대모험 1999> 등 다양한 실사 특수촬영 시리즈를 만들면서 당대 및 후대 업계에 큰 영향을 끼쳤다. 일례로 <사우스 파크> 제작진의 인형극 <팀 아메리카: 세계 경찰>은 바로 이 <선더버드>를 패러디한 작품이다. 유감스럽게도 <선더버드>의 창조자 제리 앤더슨은 지난해 12월 26일 83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이번에 만들어질 리부트 <선더버드 출동!>은 CG 애니메이션과 실사 모형을 활용한 특수촬영을 합성하는 방식이 사용될 계획인데, 제작진은 원작의 향기를 살리고 그에 대해 경의를 표하는 연출에도 노력을 기울일 것으로 알려졌다. 이야기의 주인공은 원작의 트레이시 부자 그대로이며 브레인즈, 키라노, 레이디 페넬로피 등 다른 조연 등장인물들도 합류할 전망이다. 편당 30분짜리 에피소드 26편이 제작되어 2015년 ITV와 CITV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C) ITC Entertainment
(C) ITC Entertainment

출처: 데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