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 플라모델 재발매

일본 모형업체 웨이브가 1/87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 플라모델을 올 10월 재발매한다.

원래 웨이브가 1991년 발매했던 키트인데 <신 고지라> 개봉에 편승하여 다시 내놓는 것이다. 동사의 설명에 따르면 메이저 살수광선차를 정밀 재현한 플라모델 인젝션 키트는 당시 획기적인 상품이었다고 한다.

포신과 포탑이 설정 대로 움직이고, 소형 레이저포 A/B타입, 배전기 등 소도구도 포함되어 극중 ‘L작전’의 분위기를 재현하도록 했다. 마킹 데칼도 동봉.

제품 사진은 조립과 색칠, 데칼링까지 마친 완성 상태. 조립에는 접착제가 필요하다. 정가는 4,800엔(소비세 8% 제외 가격).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는 1966년 공개된 토호 특촬영화 <프랑켄슈타인의 괴수 산다 대 가이라>에 등장했던 초병기. 이후 토호 특촬영화의 단골 등장 메카가 되어 지금도 관련상품이 나오는 등 뿌리 깊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지난 3월에는 후지미가 SD 스타일 플라모델을 발매하기도 했다.

출처: 웨이브 공식 웹사이트

고지라 SD 플라모델 시리즈 발매

일본 모형업체 후지미가 고지라를 소재로 한 SD 플라모델 시리즈를 발매한다. 동사의 치비마루 라인업 신작으로서 이달 하순 발매 예정인 고지라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의 2종이 바로 그것.

SD 스타일로 귀엽게 디자인된 것은 물론, 각 관절이 움직여 여러 가지 자세도 취할 수 있다. 고지라의 경우 입, 목, 어깨, 팔, 허리, 다리, 꼬리 등 모두 10개소의 가동부가 있으며, 방사열선을 토하는 모습을 연출할 수 있는 효과 부품도 포함된다.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는 메이저 발사대가 상하좌우로 움직인다.

접착제 없이 조립할 수 있는 스냅 타이트 키트이며, 부품을 니퍼 없이 러너에서 뗄 수 있는 언더 터치 게이트 방식으로 사출되었다. 설정색은 성형색과 스티커로 재현하고,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에는 색칠하는 유저들을 위해 데칼도 포함된다. 컬렉터와 모델러 모두 즐길 수 있는 사양.

고지라가 3월 23일 2,000엔에,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가 3월 25일 2,500엔에 각각 발매된다.

chibigoji01
chibigoji02
chibigoji06
chibigoji03
chibigoji04

맨조립 완성 모습.
맨조립 완성 모습.

chibimaser01
chibimaser02

chibimaser03
chibimaser04
chibimaser05

출처: 후지미 공식 웹사이트

한국 괴수 컬렉션 3종 세트 예약 개시

(C) 극동흥업 / 세기상사 주식회사
(C) 극동흥업 / 세기상사 주식회사

지난해 11월 처음 소식을 전했던 한국 괴수 컬렉션 3종(용가리, 왕마귀, 불가사리)이 지난 4월 10일부터 예약 접수에 들어갔다. 현재 예약을 받고 있는 곳은 네이버의 괴수영화 동호회 빅 몬스터 클럽. 이 제품은 빅 몬스터 클럽의 운영자 홍기훈 씨와 국내 모형 판매 및 제작업체 월드 토이스가 공동 제작한 것으로, 상품화가 거의 전무하다시피했던 한국 고전 괴수영화 캐릭터의 피겨로 관심을 모아왔다.

한국 괴수 컬렉션은 <대괴수 용가리>(1967)에 등장했던 원조 용가리, <우주괴인 왕마귀>(1967)의 왕마귀, <불가사리>(1985)의 불가사리가 한 세트로 구성되어 총 50세트가 한정 제작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2세트는 <대괴수 용가리>의 김기덕 감독, 1999년에 <용가리>를 리메이크했던 심형래 감독에게 증정될 계획이다. 따라서 일반에는 48세트가 판매된다. 앞서 전했던 소식에 따르면 당초 200세트가 제작될 예정이었으나, 제반의 사정으로 생산 수가 크게 줄었다. 따라서 구입을 원하는 팬이라면 다소 서둘러야 할 듯하다.

1967년판 원조 용가리 (C) 극동흥업
1967년판 원조 용가리 (C) 극동흥업

빅 몬스터 클럽을 통해 공개된 제품 사진에 의하면, 레진 재질의 각 괴수 피겨는 높이 11~12센티미터 정도의 크기이며 조형은 SD 스타일이다. 하지만, 귀여우면서도 괴수들의 특징적인 디테일이 잘 살아 있다. 직접 디자인을 맡았던 홍기훈 씨는 고증을 위해 비디오나 DVD가 정식 출시되지 않은 <우주괴인 왕마귀>나 <대괴수 용가리>를 한국영상자료원 등지에서 상영될 때마다 찾아가 반복 관람했으며, 세미나 등의 관련 행사도 빼놓지 않고 참석하며 자료를 수집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일본과는 달리 괴수 캐릭터에 대해 정리된 서적 등이 전무한 한국 실정에서 손톱 갯수나 뿔, 돌기 등의 디테일까지 영화 속 이미지를 그대로 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한다.

홍 씨는 제품에 대해 ‘이윤을 남기기 보다는 한국 괴수의 입체물을 소장하고 싶어하는 팬들을 위한 것’으로, ‘구매층이 너무 제한되어 있어 48세트를 소진할 수 있을 지도 사실은 자신이 없다’고 말했다. ‘만일 계획대로 200세트를 하기로 했다면 악성재고로 대형사고가 났을 지도 모른다’며, 팬이나 수집가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한국 괴수 컬렉션 3종 세트의 정가는 용가리, 왕마귀, 불가사리 한 세트에 60,000원(운송료 3,000원 포함). 4월 10일부터 30일까지 예약을 받고 완제품은 5월 말경에 배송될 예정이다. 패키지에는 각 괴수의 정보를 담은 설명서가 동봉되며, 먼저 입금하는 주문자에 한해 한국 괴수 3종 코팅 열쇠고리를 소량 증정한다. 빅 몬스터 클럽은 회원제이지만, 아래 연락처를 통해 홍기훈 씨에게 직접 구입 문의를 할 수 있다.

구입 문의: 홍기훈 씨 (artgihun@naver.com)

관련 링크: 빅 몬스터 클럽

관련글: 2007/11/09 – 용가리 등 한국 괴수 3종 피겨 발매

왕마귀 (C) 세기상사 주식회사
왕마귀 (C) 세기상사 주식회사
불가사리
불가사리

 

용가리 등 한국 괴수 3종 피겨 발매

용가리(1967년판), 왕마귀, 불가사리 – 한국을 대표하는 이 세 마리 괴수가 피겨로 상품화될 예정이어서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국에서 가장 활발한 활동을 자랑하는 괴수영화 동호회 빅 몬스터 클럽과 모형 판매 및 제작업체로 잘 알려진 월드 토이스는 용가리, 왕마귀, 불가사리의 3종 피겨 세트를 협력 제작, 내년 초 발매할 예정이다. 그래픽 디자이너이자 빅 몬스터 클럽의 운영자인 홍기훈 씨가 제품을 디자인했으며, 월드 토이스는 제품 제작을 맡는다. 레진 재질로 개당 높이 10cm 정도 크기의 완성품으로 생산할 계획. 홍기훈 씨의 말에 따르면 현재 디자인을 확정하여 월드 토이스에 전달한 상태이며, 곧 금형 제작에 들어간다고 한다.

홍 씨는 실루엣으로 공개된 제품의 디자인에 대해 ‘기본적으로는 SD 스타일(머리를 크게 하고 몸통과 팔다리를 짧게 바꾸어 앙증맞음을 강조한 스타일)이지만 피부 질감이나 각 괴수의 독특한 외형 같은 디테일도 놓치지 않아 모양이 귀여우면서도 리얼함이 살아있다’고 말했다.

가격, 판매 방식 등의 세부 사항은 현재 미정이나 용가리, 왕마귀, 불가사리의 한 세트 구성으로 총 200세트의 소량 한정판으로 제작된다. 12월경 시제품과 기타 구체적인 정보를 공개할 수 있을 거라고 홍 씨는 밝혔다.

영화 속 괴수의 모습을 본딴 피겨 등의 정밀 모형은 괴수 마니아들이 가장 선호하는 품목이다. 고지라, 가메라와 같은 일본 괴수나 킹콩, 레이 해리하우젠 크리처 등의 서구 괴수 캐릭터는 오랜 기간 다양한 종류의 완성품 또는 조립식 피겨가 제작되어 세계적인 팬층을 형성하고 있으나, 유감스럽게도 한국 괴수 캐릭터의 상품화는 지극히 미미한 실정이다. 지난 1998년 북한산 괴수영화 <불가사리>가 일본에서 개봉되었을 때 몇 종류의 완구가 발매된 바 있을 뿐, 1967년판 용가리나 왕마귀의 관련 상품은 과거 발매되었다는 기록도 제대로 전해지지 않는데다가 현재도 상품화가 전무하다. 이는 <괴물>이나 <D-워>와 같은 최근작도 마찬가지이다. OST나 서적, 퍼즐 등은 시판되고 있으나 괴수 자체를 입체화한 모형류 상품은 찾아보기 어렵다.

홍 씨는 ‘한국에도 괴수영화 팬들이 분명 존재하지만 시장이 매우 좁아 200세트가 완매될 지의 여부도 장담하기 어렵다’며 ‘판매 결과에 따라 추후 다른 상품의 개발도 가능하니 팬들의 성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홍 씨와 월드 토이스는 이번 제품을 국내는 물론 미국과 일본 등 팬들의 구매력이 높은 해외에도 소량 판매할 계획이다.

아래는 각 피겨 디자인의 실루엣. 홍기훈 씨의 제공으로 게재한다.

용가리 피겨 디자인 실루엣 (C) 극동흥업
용가리 피겨 디자인 실루엣 (C) 극동흥업
왕마귀 피겨 디자인 실루엣 (C) 세기상사 주식회사
왕마귀 피겨 디자인 실루엣 (C) 세기상사 주식회사
불가사리 피겨 디자인 실루엣
불가사리 피겨 디자인 실루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