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라기 월드: 무너진 왕국] 티저 포스터

<쥬라기 월드> 속편의 정식 제목과 티저 포스터가 23일 공개되었다.

속편의 정식 제목은 <쥬라기 월드: 무너진 왕국>(Jurassic World: Fallen Kingdom)으로 정해졌다. 그리고 티저 포스터는 전편의 티저 포스터 디자인을 바탕으로, 여기저기 금이 가고 허물어진 로고와 휘날리는 불씨 등의 변화가 반영되었다.

(C) Universal Pictures

또 한 가지 눈에 띄는 것은 ‘생명은 해결책을 찾아낸다(Life finds a way)’라는 홍보 문구이다. 이것은 마이클 크라이튼의 [쥐라기 공원] 원작 소설에서 이언 맬컴 박사가 말한 유명한 대사의 인용. 쥐라기 공원의 모든 공룡은 유전자 조작을 거쳐 암컷으로 태어나므로 실험실 밖에서 마음대로 번식할 수 없다는 주장에 대한 맬컴 박사의 반박이다. 이후 공원 안에서 부화하고 남은 알껍질이 발견되면서 맬컴의 가설은 사실임이 밝혀진다.

이 대사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쥐라기 공원> 영화에도 그대로 나왔다. 전편의 결말에서 공룡들의 난동 사건이 일단락되긴 했지만, 이번 속편에서 쥬라기 월드의 근간을 뒤흔들 새로운 위험이 발생할 것임을 암시하는 문구로 볼 수 있다. 아울러 금이 가고 허물어진 로고를 사용한 것은 제2편 <잃어버린 세계: 쥐라기 공원>의 포스터를 떠올리게 한다.

<쥬라기 월드: 무너진 왕국>은 <오퍼니지>, <임파서블>, <괴물이 부른다> 등의 연출작으로 호평을 받은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각본은 전편의 감독 콜린 트레보로우와 각본가 데릭 코놀리가 썼다.

출연진으로는 브라이스 댈러스 하워드, 크리스 프랫, B. D. 웡 등 전편의 주요 등장인물이 그대로 돌아오고 토비 존스, 레이프 스폴, 테드 레빈, 제임스 크롬웰, 제럴딘 채플린, 다니엘라 피네다 등이 합류했다. 그리고 제프 골드블룸이 포스터 홍보 문구로 인용된 대사 ‘생명은 해결책을 찾아낸다’의 주인공 이언 맬컴 박사 역으로 <잃어버린 세계: 쥐라기 공원> 이래 20년 만에 재등장한다.

<쥬라기 월드: 무너진 왕국>은 2018년 6월 22일 북미 개봉을 목표로 한창 촬영 중이다.

출처: <쥬라기 월드> 공식 페이스북

[쥬라기 월드] 6월 10일 케이블 첫 방영

<쥬라기 월드>(Jurassic World)가 6월 10일 토요일 밤 11시, 케이블 영화 채널 OCN에서 방영된다. IPTV를 비롯한 VOD 서비스나 캐치온 등 유료 채널에서는 이미 공개되었지만, 기본 채널 방영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래는 OCN 방영을 알리는 예고편인데, 채널 특유의 유머 감각이 발휘되어 있다.

출처: OCN 공식 페이스북

[쥬라기 월드] 속편 첫 스틸 공개

내년 여름 공개 예정인 <쥬라기 월드>(Jurassic World) 속편의 스틸이 첫선을 보였다.

(C) Universal Pictures

사진 속 공간은 고생물 박물관처럼 보이고 한가운데 여자아이가 서 있다. 이곳이 쥬라기 월드의 일부인지 아니면 다른 곳인지, 그리고 새로운 등장인물로 추정되는 이 아이는 누구인지 여러 모로 궁금증을 자극한다.

<쥬라기 월드> 속편은 <오퍼니지>, <임파서블>, <괴물이 부른다> 등의 연출작으로 호평을 받은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각본은 전편의 감독 콜린 트레보로우와 각본가 데릭 코놀리가 담당.

브라이스 댈러스 하워드, 크리스 프랫, B. D. 웡 등 전편의 주요 등장인물도 그대로 돌아오며 토비 존스, 레이프 스폴, 테드 레빈, 제임스 크롬웰, 제럴딘 채플린 등이 공연한다.

2018년 6월 22일 북미 개봉.

출처: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 공식 트위터

[퍼시픽 림 2] 캐스팅 추가

케일리 스페이니
케일리 스페이니

가수 겸 배우 케일리 스페이니가 <퍼시픽 림 2>(Pacific Rim 2)에 주역으로 출연한다고 버라이어티 등 외신이 전했다. 배역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알려지지 않았다.

앞서 주연으로 발탁된 존 보예가도 자신의 공식 트위터에 스페이니의 출연 소식을 알린 버라이어티 링크를 리트윗했고, 스페이니에게 격려 멘션도 보낸 걸로 미루어 이번 캐스팅은 확정이라고 보아도 좋겠다.

주로 가수로 활동해 온 스페이니는 올해 들어 <1,000까지 세기>와 <신발>이라는 단편과 중편영화에 출연했다. <퍼시픽 림 2>는 그의 첫 번째 장편영화 출연작(스페이니의 IMDb 페이지).

버라이어티는 앞서 출연설이 돌았던 스콧 이스트우드도 출연이 확정된 것으로 전했으므로, 현재까지 밝혀진 <퍼시픽 림 2>의 출연진은 존 보예가, 스콧 이스트우드, 케일리 스페이니 이렇게 3명이 된다. 이 가운데 보예가만이 배역에 대한 구체적 내용이 알려져 있다. 전편에서 이드리스 엘바가 분했던 스태커 펜테코스트의 아들 역이다.

<퍼시픽 림 2>는 스티븐 드나이트 감독(스파르타쿠스, 데어데블 시즌 1)이 연출하고, 데릭 코놀리(안전은 보장할 수 없음, 쥬라기 월드, 스타 워즈 에피소드 IX)가 가 각본을 썼다. 전편을 연출한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은 프로듀서로 참여.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촬영은 11월부터 호주에서 시작될 예정이며, 중국에서도 일부 촬영 계획이 있다고 한다. 북미 개봉일은 2018년 2월 23일.

유튜브에 공개된 케일리 스페이니의 신곡 “Fallin”을 감상해 보자.

출처: 버라이어티, 존 보예가 공식 트위터, 케일리 스페이니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튜브 채널

P.S: 케일리 스페이니의 이름 영문 표기는 ‘Cailee Spaeny’로서 철자만 보면 정확한 발음을 알기가 약간 까다롭다. 따라서 일단 본문과 같이 표기했으며 추후 좀 더 정확한 발음을 알게 되면 그에 맞춰 수정하도록 하겠다.

[퍼시픽 림 2] 개봉일 (재)발표 / 캐스팅 소문

(C) Warner Bros., Legendary Pictures, Disney Double Dare You
(C) Warner Bros., Legendary Pictures, Disney Double Dare You

<퍼시픽 림 2>(Pacific Rim 2)의 북미 개봉일이 2018년 2월 23일로 발표되었다.

당초 이번 속편은 2017년 4월 7일 북미 개봉 예정으로 발표된 뒤, 같은 해 8월 4일로 한 차례 연기된 바 있다. 그러나 지난해 9월 제작 중단 사태를 겪으면서 개봉 시기가 불투명해진 상태로 지금에 이르렀다. 이제 팬들은 2018년 2월 중이 될 것으로 보이는 국내 개봉일을 기대해도 좋겠다.

<퍼시픽 림 2>는 전편을 연출한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의 뒤를 이어 스티븐 드나이트(스파르타쿠스, 데어데블 시즌 1)가 감독을 맡았고, 현재 데릭 코놀리(안전은 보장할 수 없음, 쥬라기 월드, 스타 워즈 에피소드 IX)가 새로운 각본가로 기용되어 있다. 그리고 주연으로는 <어택 더 블록>, <스타 워즈: 깨어난 포스>로 이름을 알린 존 보예가가 지난달 발탁되었다. 배역은 전편에서 이드리스 엘바가 분했던 스태커 펜테코스트의 아들 역.

배우 이야기가 나와서인데, 데드라인 등 외신에 따르면 스콧 이스트우드의 출연설도 나오고 있다. 근래 들어 급속히 커리어를 쌓아 가고 있는 이 젊은 배우는 헐리우드의 베테랑 감독 겸 배우 클린트 이스트우드의 아들이다. 주요 출연작은 <인빅터스>, <텍사스 전기톱 연쇄살인사건 3D>, <퓨리>, <더 롱기스트 라이드>, <수어사이드 스쿼드>, <분노의 질주 8> 등. 이스트우드의 출연 여부는 아직 공식적으로 발표되지 않았다.

<퍼시픽 림 2>는 올해 하반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헐리우드 리포터, 데드라인

존 보예가, [퍼시픽 림 2] 주연 발탁 / 크랭크인 임박

존 보예가 (C) Lucasfilm
존 보예가 (C) Lucasfilm

존 보예가가 <퍼시픽 림 2>(Pacific Rim 2)의 주연으로 발탁되었다. 배역은 전편에서 이드리스 엘바가 분했던 스태커 펜테코스트의 아들 역으로 알려졌다.

보예가는 2011년 <어택 더 블록>으로 주목을 받았고, 지난해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스타 워즈: 깨어난 포스>에 주역 중 하나인 핀 역으로 출연하여 전 세계에 얼굴을 알렸다. 보예가는 <퍼시픽 림 2>에서 처음으로 공식 발표된 출연자이며, 페미 오건스와 함께 설립한 제작사 어퍼룸 프로덕션을 통해 프로듀서로도 참여한다.

<퍼시픽 림 2>는 TV 시리즈 <스파르타쿠스>, <데어데블>(시즌 1) 등을 만든 스티븐 드나이트가 감독하고, 전편의 감독 기예르모 델 토로는 프로듀서를 맡는다. 최근 <안전은 보장할 수 없음>, <쥬라기 월드>를 쓴 데릭 코놀리가 새로운 각본가로 정해졌다.

작품의 정식 제목과 개봉 시기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에 따르면 조만간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한다.

출처: 헐리우드 리포터, 존 보예가 공식 트위터(1 / 2), 기예르모 델 토로 공식 트위터

[퍼시픽 림 2]에 [쥬라기 월드] 각본가 합류

(C) Warner Bros., Legendary Pictures, Disney Double Dare You
(C) Warner Bros., Legendary Pictures, Disney Double Dare You

지난 2월 후임 감독이 결정되어 제작 재개된 <퍼시픽 림 2>(Pacific Rim 2)에 새로운 각본가가 합류하였다.

문제의 인물은 데릭 코놀리. 지난해 대히트를 기록한 <쥬라기 월드>의 각본가이다. <퍼시픽 림 2>의 각본은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과 존 스페이츠가 써 두었는데, 코놀리가 이를 일부 수정할지 아니면 전면 개작을 할지 여부는 알 수 없다.

코놀리는 <쥬라기 월드> 감독 콜린 트레보로우의 데뷔작 <안전은 보장할 수 없음>으로 장편 데뷔한 신예이다. <쥬라기 월드>의 성공으로 그 속편도 집필하게 되었으며, 그밖에도 트레보로우의 차기작인 <스타 워즈 에피소드 IX>, 내년 개봉하는 새로운 킹콩 영화 <콩: 해골섬>, <셀마>의 에이바 듀버네이 감독, <노예 12년>의 루피타 뇽오 주연 SF영화 <인텔리전트 라이프>, <아이스 에이지> 크리스 웨지 감독의 신작 <몬스터 트럭스> 등 앞으로 공개될 여러 편의 화제작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쥬라기 월드>, <콩: 해골섬>, <퍼시픽 림 2> 모두 레전더리 픽처스의 대작으로서, 레전더리가 코놀리를 상당히 높이 평가한다고 짐작할 수 있다. 세 영화에 하나같이 공룡이나 거대 괴수가 등장한다는 점도 재미있다.

<퍼시픽 림 2>는 TV 시리즈 <스파르타쿠스>와 <데어데블>(시즌 1)의 프로듀서 스티븐 드나이트가 감독하고, 전편을 연출했던 델 토로 감독은 프로듀서를 맡는다. 원래는 2017년 8월 개봉 예정이었으나, 제작 중단 사태를 겪으면서 현재는 개봉일이 잡히지 않은 상태이다.

출처: 헐리우드 리포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