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년대 ‘닥터 페퍼’ 고지라 광고

앞서 소개한 ‘스니커즈’ 고지라 광고를 보고 나니, 예전 ‘닥터 페퍼(Dr. Pepper)’ 고지라 광고도 떠오르길래 함께 이야기해 본다. 먼저 광고부터 확인하시라.

이들 광고는 1984년작 <고지라>의 북미 개봉판인 <고지라 1985>와 타이업한 것이다. <고지라 1985>는 <고지라>에 미국인 배우들을 기용하여 새로이 촬영한 장면을 삽입, 재편집한 버전. 고지라 시리즈 제1편인 1954년작 <고지라>가 2년 뒤인 1956년 같은 방법으로 재편집되어 <괴수왕 고지라>라는 제목으로 북미 개봉했던 전례를 그대로 따랐다.

실제로 84년판 <고지라>는 54년판 <고지라>의 직계 속편으로 설정되었고, 마찬가지로 <고지라 1985>도 <괴수왕 고지라>의 속편으로 만들어졌다. <괴수왕 고지라> 북미 촬영 장면에 주인공 스티브 마틴 역으로 출연했던 배우 레이먼드 버가 <고지라 1985>에도 같은 배역으로 다시 출연하여, 극중 미군의 컨설턴트로 활약한다.

닥터 페퍼는 <고지라 1985>의 스폰서로서 미국인 배우들의 새 촬영분에 PPL로 참여하였고, 개봉을 전후한 홍보에도 나섰다. 위에 소개한 광고는 그 일환이었던 것이다. 영화 본편에도 등장인물들이 닥터 페퍼를 자판기에서 뽑아 마시는 장면이 나온다.

참고로, <고지라 1985>의 북미 배급사는 로저 코먼 감독의 뉴 월드 픽처스였다. 여러 모로 잘 어울리는 조합이 아닐 수 없다.

마지막으로 맨정신으로는 다소 보기 힘들 수 있는 관련 영상을 하나 감상하며 끝낼까 한다. <고지라 1985>의 러브 테마로 사용된 “I Was Afraid to Love You”라는 곡의 뮤직 비디오이다. 문제는 곡이 영화의 분위기와 전혀, 절대로, 완벽히 어울리지 않는다는 점이다. 영화는 나름대로 심각하지만, 노래는 밝고 코믹하기까지한 것이다. 이 부조화는 가히 흑역사급이라고 할 수 있는데, 죄의식을 동반한 즐거움을 원한다면 한번 보시라 :^) 여기에도 물론, 닥터 페퍼의 흔적이 있다.

출처: 유튜브

‘스니커즈’ 고지라 광고

마즈 주식회사의 유명한 초코바 브랜드 스니커즈(Snickers)의 새 광고에 고지라가 등장하였다.

두 종류의 광고가 나와 있는데, 두 번째 ‘확장판’에는 미공개 컷이 하나 추가되어 있다.

(광고 영상은 현재 비공개)

스니커즈는 ‘배가 고프면 당신은 평정을 잃습니다’를 중요한 광고 컨셉트로 표방하고 있는데, 이번 광고는 ‘만일 스니커즈가 없어 고지라가 배고파진다면…’이라는 가정에서 출발하였다. 배가 고파 짜증이 난 고지라는 엄청난 재난을 초래할 수도 있는 존재. 그러니 스니커즈는 인류를 재난으로부터 지켜줄 수도 있는 멋진 간식이라는 것을 이 영상은 유쾌하게 표현하고 있다. 물론 이 광고는 5월 개봉하는 헐리우드 리메이크로 고지라가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는 상황에 편승한 것이다.

광고 속 고지라는 두툼한 눈두덩 때문에 <모스라 대 고지라>(1964)에 등장하여 유명해진 통칭 ‘모스고지’와 비슷해 보인다.

스니커즈 공식 페이스북에 올라온 홍보 이미지도 확인하시라.

(C) Mars, Inc.
(C) Mars, Inc.
(C) Mars, Inc.
(C) Mars, Inc.
(C) Mars, Inc.
(C) Mars, Inc.
(C) Mars, Inc.
(C) Mars, Inc.

출처: 스니커즈 공식 유튜브 채널, 스니커즈 공식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