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데터] 신작 티저 비주얼, 제목 공개

(C) 20th Century Fox
(C) 20th Century Fox

20세기 폭스가 16일 <프레데터> 시리즈 신작 <더 프레데터>(The Predator)의 티저 비주얼을 공개하였다.

티저에는 1987년작 <프레데터> 제1편에 등장했던 것과 같은 마스크를 쓴 프레데터의 버스트 업 이미지가 ‘당신은 놈이 오는 걸 결코 보지 못 할 것이다(You’ll Never See Him Coming)’라는 홍보 문구와 겹쳐 있다. 그리고 홍보 문구 사이에 빨간 글자로 작품의 제목인 <더 프레데터>가 배치되어 있다. 잘 보면 비주얼 속 프레데터의 마스크 일부가 손상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2014년 6월 발표된 <프레데터> 신작은 <아이언 맨 3>로 호평을 받았던 셰인 블랙 감독이 연출 및 트리트먼트를, <나이트 오브 더 크립스>, <악마군단>의 프레드 데커 감독이 각본을 맡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리지널 시리즈의 프로듀서 조얼 실버와 로렌스 고든, 존 데이비스도 참여한다고 한다.

당초 블랙 감독은 이번 신작이 리부트가 아니고 기존 시리즈의 세계관을 잇는 속편이라고 밝힌 바 있는데(아래 관련글 참조), 그 말 대로일지는 좀 더 많은 정보가 공개되어야 할 것이다.

출연진 및 개봉 시기에 대한 내용은 없으나 조만간 발표될 전망이며, 티저 비주얼이 나왔다는 것은 향후 1~2년 안에 완성된 영화가 공개될 것임을 암시한다고 볼 수 있다. 추가 정보가 나오는 대로 전하겠다.

아래는 앞서 전했던 관련 소식들.

<아이언 맨 3> 감독이 <프레데터> 리부트 (2014년 6월 25일)
셰인 블랙 감독, <프레데터> 신작은 리부트가 아닌 속편 (2014년 6월 27일)

출처: <프레데터> 공식 페이스북

톰 히들스턴, 킹콩 영화 신작 [해골섬] 주연!

톰 히들스턴
톰 히들스턴

톰 히들스턴이 <퍼시픽 림>, <고지라>의 레전더리 픽처스가 제작하는 새로운 킹콩 영화 <해골섬>(Skull Island)의 주연으로 발탁되었다고 동사가 17일 공식 발표했다. 레전더리는 또한 조던 보그트 로버츠가 본작의 감독을 맡는다고 밝혔다.

지난 7월 샌디에고 코믹콘에서 <고지라> 속편과 함께 발표된 <해골섬>은 킹콩 시리즈의 무대로 잘 알려진 ‘해골섬’을 무대로, 그곳에 숨겨진 비밀과 킹콩의 기원 등 지금까지 다른 작품에서 다루어지지 않은 이야기를 파헤치는 영화. 간단히 말한다면 <킹콩>의 프리퀄 또는 외전격 작품이라고 하겠다.

히들스턴이 맡게 될 배역의 상세한 설정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나, <어벤저스> 시리즈와 <오직 사랑하는 이들만이 살아남는다>, <워 호스>, <미드나잇 인 파리> 등의 화제작으로 한창 주목 받고 있는 그의 주연 소식은 팬들을 설레게 하기에 충분하다.

그리고 감독 조던 보그트 로버츠는 2013년 장편 데뷔작 <여름의 왕>으로 호평을 받았던 인물. TV 시리즈 <싱글 대드>, <데스 밸리>, <매쉬 업>, <너는 최악이야>, <칵트> 등에 참여한 바 있고, 소니 픽처스가 개발 중인 비디오게임 <메탈 기어 솔리드> 영화판의 메가폰도 잡을 예정이다.

각본은 <고지라>의 맥스 보렌스타인. 북미 개봉일은 2016년 11월 4일로 확정되어, 내년부터 촬영에 들어갈 전망이다.

출처: 레전더리 픽처스 공식 웹사이트

 

고지라, 모스라 시리즈 북미판 블루레이 추가 출시

소니 픽처스가 올 가을 고지라와 모스라 시리즈 북미판 블루레이 디스크를 추가로 내놓는다.

소니는 고지라 60주년 및 헐리우드 리메이크 개봉에 맞춰 지난 5월 자사가 판권을 보유하고 있는 고지라 시리즈 8편을 블루레이로 출시한 바 있다(관련 소식). 이번에는 고지라 시리즈 3편과 헤이세이 모스라 3부작, 모두 6편이 선보일 예정이다. 출시일은 9월 9일로 잡혔다.

<고지라 2000: 밀레니엄> (1999)

오리지널 일본판과 북미 공개판을 함께 수록. 북미 공개판은 영어로 더빙되었고 일부 장면을 편집, 삭제한 것은 물론 효과음과 스코어도 일부 덧붙여 일본판과 상당히 인상이 다르다. 2000년 당시 나왔던 DVD와 비디오카세트는 이 버전만 실었고, 오리지널 일본판은 이번에 처음으로 북미 출시된다.

(C) Toho Co., Ltd.
(C) Toho Co., Ltd.

 

<고지라 모스라 킹기도라 대괴수총공격>(2001) + <고지라 X 메카고지라>(2002) 합본

밀레니엄 고지라 시리즈에서 가장 뛰어난 작품인 <대괴수총공격>을 저렴한 블루레이로 감상 · 소장할 수 있는 기회! 물론 함께 실린 <X 메카고지라>도 재미있다.

(C) Toho Co., Ltd.
(C) Toho Co., Ltd.

 

헤이세이 모스라 3부작 합본: <모스라>(1996) + <모스라 2: 해저의 대결전>(1997) + <모스라 3: 킹기도라 내습>(1999)

헤이세이 모스라 3부작은 과거 북미에서 <모스라>와 <모스라 2>만 DVD 및 비디오카세트로 나온 바 있다. <모스라 3>는 모든 매체를 통틀어 이번이 첫 북미 출시이며, 3부작 모두 본고장인 일본에서 블루레이 미출시 상태. 부록은 좀 부실하겠지만 3부작 전편 블루레이 세트를 일본판 DVD 1장보다 싸게 살 수 있으니 가격 대 성능비는 더할 나위가 없겠다.

(C) Toho Co., Ltd.
(C) Toho Co., Ltd.

각 타이틀에는 본편의 울트라바이올렛 디지털 카피가 동봉된다. 그 외 영상 및 음성 사양, 부록 정보, 정가는 이번에 발표되지 않았다. 다만 정가는 앞선 타이틀과 마찬가지로 장당 19달러 99센트로 책정될 가능성이 높다.

출처: 사이파이 저팬

셰인 블랙 감독, [프레데터] 신작은 리부트가 아닌 속편

(C) 20th Century Fox
(C) 20th Century Fox

엊그제 전했던 셰인 블랙 감독의 <프레데터>(Predator) 리부트 제작 소식에 대해, 블랙 감독 본인이 ‘리부트가 아닌 속편’이라고 정정하였다.

앞서 외신에 따르면 20세기 폭스는 블랙 감독에게 <프레데터> 리부트의 연출과 트리트먼트 집필, 프레드 데커 감독에게 각본 집필을 각각 맡길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시라.

관련글: <아이언 맨 3> 감독이 <프레데터> 리부트 (2014년 6월 25일)

그러나 콜라이더는 감독의 말을 인용하여 <프레데터> 신작은 리부트가 아니며, ‘독창적인 속편’이라고 전했다. 감독은 “아직 캐낼 것이 많은 풍부한 신화가 있는데 왜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하죠?” “재시작 버튼을 누르기 보다는 현존하는 프레데터 신화를 확장하고 탐구하는 것이 더 바람직합니다.” 라고 말해 기존 프레데터 세계관을 바탕으로 한 신작을 만들 의도임을 밝혔다.

아울러 감독은 각본가 데커에 대해 그가 작품에 적임자이며, 과거 <악마군단>의 각본을 함께 쓰면서 매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추켜세웠다. <키스 키스 뱅 뱅>, <아이언 맨 3> 등 개성 있는 액션영화를 만들어 온 블랙 감독이 새로운 <프레데터>를 맡게 된다는 점도 물론 기쁘지만, 당시로서는 매우 참신했고 장르에 대한 애정도 듬뿍 느낄 수 있었던 수작 <나이트 오브 더 크립스>와 <악마군단>의 감독 겸 각본가 데커의 참여는 그의 작품을 좋아하는 팬으로서 매우 고무적인 일이 아닐 수 없다. 이 점이 다른 리메이크/리부트/속편과 <프레데터>의 큰 차이라고 할 수 있겠다.

또한, 지난 20여 년 동안 축적되어 온 프레데터 세계관과 그 팬덤도 결코 무시할 수 없을 것이다. 영화 뿐만 아니라 만화, 소설, 게임, 완구 등 온갖 매체를 통해 전개되어 온 데다 <에일리언>과의 크로스오버가 이루어지기도 했던 프레데터 시리즈는 폭스의 가장 인기 있는 프랜차이즈 중 하나. 이를 통해 만들어진 매력적인 가상 세계에 리부트라는 양날의 검을 들이댄다는 것은 아무래도 모양새가 좋지 않다. 확고히 구축된 기존 세계관을 바탕으로, 블랙과 데커가 함께 빚어낼 새로운 프레데터 신화가 어떤 방향으로 움직여 갈지 벌써부터 기대하지 않을 수 없다.

출처: 콜라이더

[아이언 맨 3] 감독이 [프레데터] 리부트

셰인 블랙 감독 (C) Marvel
셰인 블랙 감독 (C) Marvel

20세기 폭스가 SF-액션영화 <프레데터>(Predator)를 리부트하기로 결정하고, 이 임무를 <아이언 맨 3>의 셰인 블랙 감독에게 맡겼다고 헐리우드 리포터 등 외신이 전했다. 블랙 감독은 트리트먼트 집필과 함께 연출 제의까지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것은 참으로 재미있는 조합인데, 그 이유는 블랙 감독이 1987년 공개된 <프레데터> 제1편에 배우로 출연한 바 있기 때문이다. 극중 말도 안 되는 음담패설을 들려 주는 안경 쓴 용병 호킨스가 바로 그였다. 아울러 블랙은 <프레데터>의 프로듀서인 조얼 실버가 제작한 <리썰 웨폰>을 비롯하여 <악마군단>, <마지막 보이스카웃>, <마지막 액션 히어로>, <롱 키스 굿나잇> 등 80~90년대 인기 액션영화 다수의 시나리오를 쓴 각본가로도 유명하다. 근래 들어서는 마블 수퍼히어로 영화 속편 <아이언 맨 3>의 감독 겸 각본가로서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프레데터> 리부트에서는 블랙이 트리트먼트를 쓰고, 이를 바탕으로 프레드 데커가 각본을 완성할 계획이라고 한다. 블랙의 대학 동창인 프레드 데커 역시 80~90년대 장르영화 팬들에게는 친숙하고 그리운 이름으로서, 수작 공포영화인 <나이트 오브 더 크립스>와 <악마군단>, 그리고 <로보캅 3>를 연출한 감독 겸 각본가이다. <로보캅 3>는 나빴지만 초기작에서 그가 보여 주었던 참신함과 장르에 대한 애정은 매우 인상적이었다. 조얼 실버, 로렌스 고든과 함께 오리지널 시리즈를 만든 프로듀서 존 데이비스도 돌아온다. 이쯤 되면 원년 멤버와 왕년 장르영화 재주꾼들의 화려한 컴백이라고 할 만하다.

(C) 20th Century Fox
(C) 20th Century Fox

아울러 블랙 감독의 차기작 계획도 상당히 분주해진다. 그는 <아이언 맨 3> 이후 소니 픽처스의 <닥 새비지>와 조얼 실버 프로듀서의 <나이스 가이즈>를 개발해 오고 있었기 때문이다. 여기에 <프레데터> 리부트까지 합쳐진다면 대체 어떤 것이 먼저 빛을 보게 될지 궁금해지지 않을 수 없다. 참고로, <닥 새비지>는 1930년대 첫선을 보인 펄프 히어로 이야기의 실사영화이며, <나이스 가이즈>는 70년대를 배경으로 포르노 배우의 살인 음모를 둘러싼 느와르이다. 후자는 러셀 크로우와 라이언 고슬링이 출연 협의중이라고 한다.

<프레데터>는 우주를 돌아다니며 생명체의 두개골을 수집하는 외계인 종족이 지구에 내려와 벌이는 인간 사냥과 그에 휘말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1987년 존 맥티어넌 감독 / 아놀드 슈워츠네거 주연으로 만들어져 대성공을 거두였으며, 이후 시리즈화되어 1990년 <프레데터 2>(스티븐 홉킨스 감독 / 대니 글로버 주연), 2010년 <프레데터즈>(님로드 안탈 감독 / 에이드리언 브로디 주연)로 속편이 이어졌다. 같은 20세기 폭스 작품인 <에일리언>과 크로스오버되어 <에일리언 대 프레데터>(폴 W. S. 앤더슨 감독 / 새나 래선 주연, 2004년)와 <에일리언 대 프레데터 2>(스트로즈 형제 감독 / 레이코 아일스워스 주연, 2007년)이 만들어지기도 했다. 그밖에도 소설, 만화, 게임, 완구 등 다양한 매체로 이식되어 지금도 세계적인 인기를 누리는 미디어 프랜차이즈이다.

출처: 헐리우드 리포터

[고지라] 6주차 흥행 결과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개봉 6주차를 맞은 <고지라>(Godzilla)는 북미에서 주말 사흘 동안 182만 달러의 흥행 수입을 거두면서 순위 10위를 기록했다. 지난주 7위에서 3계단 내려앉은 순위. 수입 하락율은 45%이다.

지금까지의 누적 수입은 1억 9,491만 달러. 종영 전까지 2억 달러 돌파는 어찌어찌 가능해 보인다.

북미 흥행 순위 (2014년 6월 20~22일)
* 이번 주 순위 (지난주 순위) <영화 제목> / 배급사 / 이번 주 수입 / 누적 수입 / 개봉 주차

1 (-) <내 남자 사용법 2> / 스크린 젬스 / 3,000만 달러 / 3,000만 달러 / 1주차
2 (1) <22 점프 스트리트> / 소니 픽처스 / 2,900만 달러 / 1억 1,145만 달러 / 2주차
3 (2) <드래곤 길들이기 2> / 20세기 폭스 / 2,530만 달러 / 9,518만 달러 / 2주차

4 (-) <저지 보이즈> / 워너 브라더스 / 1,351만 달러 / 1,351만 달러 / 1주차
5 (3) <말레피센트> / 브에나 비스타 / 1,301만 달러 / 1억 8,598만 달러 / 4주차
6 (4) <엣지 오브 투모로우> / 워너 브라더스 / 1,034만 달러 / 7,451만 달러 / 3주차
7 (5) <잘못은 우리 별에 있어> / 20세기 폭스 / 860만 달러 / 9,873만 달러 / 3주차
8 (6) <X-멘: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 / 20세기 폭스 / 620만 달러 / 2억 1,679만 달러 / 5주차
9 (10) <요리사> / 오픈 로드 필름즈 / 184만 달러 / 1,694만 달러 / 7주차
10 (7) <고지라> / 워너 브라더스 / 182만 달러 / 1억 9,491만 달러 / 6주차

한편, 해외에서는 지난 주말 동안 57개 지역에서 1,500만 달러를 벌어들였다. 이 가운데 1,400만 달러가 중국에서 올린 수입(6,200개 스크린). 지난주 3,600만 달러라는 놀라운 기록으로 데뷔했던 중국 흥행 순위는 2,030만 달러의 <말레피센트>에 이어 2위이다. 누적 수입은 6,810만 달러이다.

중국에서의 선전으로 해외 누적 수입은 2억 8,240만 달러로 늘어났고, 북미까지 합친 전 세계 수입은 4억 7,741만 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마지막 남은 곳은 고지라의 고향인 일본으로 7월 25일 개봉 예정이다.

출처: 박스 오피스 모조, 데드라인

관련글
2014/05/19 – [소식] – [고지라] 속편 제작 시동 / 첫 주 흥행 결과
2014/05/27 – [소식] – [고지라] 2주차 흥행 결과
2014/06/02 – [소식] – [고지라] 3주차 흥행 결과
2014/06/09 – [소식] – [고지라] 4주차 흥행 결과
2014/06/16 – [소식] – [고지라] 5주차 흥행 결과

[고지라] 5주차 흥행 결과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한 주가 또 바뀌어, <고지라>(Godzilla)의 흥행 결과를 정리하는 시간이 되었다. 북미 소식을 먼저 전해 온 지금까지와는 달리, 이번 주는 해외를 먼저 다룬다. <고지라>가 중국에서 대박을 터뜨렸기 때문이다.

지난 6월 13일 중국 내 9,000여 개 스크린에서 개봉한 <고지라>는 15일 일요일까지 첫 사흘 동안 무려 3,600만 달러의 흥행 수입을 거두며 차트 1위로 데뷔하였다. 이는 워너 브라더스 작품 사상 최고의 중국 데뷔 기록이며, <고지라>의 해외 데뷔 최고 기록이기도 하다.

<고지라>는 개봉 첫날인 13일 금요일 하루 동안 1,090만 달러의 흥행 수입을 빨아들였는데, 이것도 역대 워너 작품 최고의 개봉 첫날 기록이자 2014년 최고의 데뷔 기록이었다. 이튿날인 14일 토요일에는 1,480만 달러로 역대 토요일 및 개봉 2일차 최고 기록을 남겼다. 아울러 <고지라>는 중국 내 아이맥스 상영관에서 주말 사흘 동안 450만 달러를 벌어들여, <호빗: 스마우그의 폐허>가 세운 중국 아이맥스 데뷔 최고 기록을 답습하였다.

이것으로 <고지라>의 북미 이외 국가 누적 수입은 2억 4,830만 달러로 늘어났다.

지난해 중국에서 역시 괴수/특촬 유전자를 지닌 영화 <퍼시픽 림>이 개봉 첫 주 4,528만 달러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는데, 이는 1주일 동안의 집계이므로 <고지라>의 이번 기록과 1:1 비교는 적절하지 않다고 본다. 다만 <퍼시픽 림>의 중국 최종 수입이 1억 1,194만 달러로 북미를 넘어서는 기염을 토한 바 있어, 과연 <고지라>의 최종 수입은 어느 수준이 될지 주목하고 싶다.

이제 남은 곳은 7월 25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일본. 다른 곳도 아닌 고지라의 고향이기 때문에 일본에서의 흥행 결과는 금전적인 의미는 물론, 올해 탄생 60주년을 맞은 고지라라는 캐릭터의 상징적인 의미로서도 매우 중요할 것이다. 중국에서 대히트했던 <퍼시픽 림>이 일본에서는 고작 1,450만 달러를 거두는 데 그쳤지만, <고지라>는 지명도를 논하는 자체가 무의미할 만큼 전혀 다른 위치에서 시작하게 될 터이므로 그 결과가 몹시 궁금해지는 것이다.

한편, 북미에서는 지난 주말 사흘 동안 315만 달러의 흥행 수입으로 차트 7위를 차지하였다. 순위는 전주에 비해 한 계단, 수입 하락율은 48.5% 내려갔다. 개봉 5주차에 접어든 현재까지의 누적 수입은 1억 9,130만 달러. 해외 수입까지 합치면 4억 3,960만 달러가 된다. 투자사가 예측한 영화의 손익분기점 3억 8,000만 달러를 상당히 넘어선 수치. 중국에서의 흥행 호조와 일본에서의 결과를 고려하면 앞으로 5억 달러는 충분히 돌파할 수 있을 전망이며, 좀 더 욕심을 부려 보자면 6억 달러선까지도 예측해 볼 수 있겠다.

북미 흥행 순위 (2014년 6월 13~15일)
* 이번 주 순위 (지난주 순위) <영화 제목> / 배급사 / 이번 주 수입 / 누적 수입 / 흥행 주차

1 (-) <22 점프 스트리트> / 소니 픽처스 / 6,000만 달러 / 6,000만 달러 / 1주차
2 (-) <드래곤 길들이기 2> / 20세기 폭스 / 5,000만 달러 / 5,000만 달러 / 1주차
3 (2) <말레피센트> / 브에나 비스타 / 1,901만 달러 / 1억 6,352만 달러 / 3주차
4 (3) <엣지 오브 투모로우> / 워너 브라더스 / 1,617만 달러 / 5,665만 달러 / 2주차
5 (1) <잘못은 우리 별에 있어> / 20세기 폭스 / 1,572만 달러 / 8,170만 달러 / 2주차
6 (4) <X-멘: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 / 20세기 폭스 / 950만 달러 / 2억 594만 달러 / 4주차
7 (6) <고지라> / 워너 브라더스 / 315만 달러 / 1억 9,130만 달러 / 5주차
8 (5) <밀리언 웨이즈> / 유니버설 / 308만 달러 / 3,894만 달러 / 3주차
9 (7) <나쁜 이웃들> / 유니버설 / 248만 달러 / 1억 4,314만 달러 / 6주차
10 (9) <요리사> / 오픈 로드 필름즈 / 228만 달러 / 1,408만 달러 / 6주차

출처: 박스 오피스 모조, 데드라인, 버라이어티

관련글
2014/05/19 – [소식] – [고지라] 속편 제작 시동 / 첫 주 흥행 결과
2014/05/27 – [소식] – [고지라] 2주차 흥행 결과
2014/06/02 – [소식] – [고지라] 3주차 흥행 결과
2014/06/09 – [소식] – [고지라] 4주차 흥행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