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지라] 제작 과정 이모저모

IMG_3858
이 글은 독자가 영화를 보았다고 상정한 것이므로, 스포일러에 민감하다면 읽지 않는 편이 좋겠다.

– 고지라의 사체를 발견하는 도입부 장면은 당초 시베리아의 빙원에서 고지라와 다른 괴수가 싸우던 모습 그대로 얼음에 파묻힌 채 발견된다는 설정이었다. 그러나 극지에서 크립톤 행성의 우주선을 발견하는 장면이 포함된 <맨 오브 스틸>과의 유사성으로 인해 필리핀으로 변경되었다. 또한, 실루엣으로 고지라와 다른 괴수를 구분하기 어렵다는 시각적인 고려도 있었다.

* <고지라>와 <맨 오브 스틸>은 모두 워너 브라더스와 레전더리 픽처스가 제작한 영화이며, 제작진도 일부 공유하였다.

** 역대 고지라 시리즈에서 비슷한 예를 들어 보면, 고지라는 제2편 <고지라의 역습>(1955)에서 얼음에 파묻힌 뒤 다음 편인 <킹콩 대 고지라>(1962)에서 베링해로 떠내려온 빙산을 부수고 깨어난다. 두 작품은 시공계열의 연결이 모호하지만 <킹콩 대 고지라>가 전작을 의식했다는 점은 명백하다. <고지라: 파이널 워즈>(2004)에도 고지라를 남극의 빙산을 무너뜨려 파묻었다가, X성인에 의해 조종당한 괴수들이 세계 각국을 습격하자 이를 격퇴하기 위해 다시 깨운다는 전개가 있다.

– 개렛 에드워즈 감독은 레전더리 픽처스로부터 <고지라> 연출 제의 연락을 받았을 때, 1954년 오리지널을 막 감상하려던 참이었다. 레전더리 측이 자기들의 제안이 “마음에 들어요?” 라고 묻자, 에드워즈 감독은 탁자 위에 놓인 <고지라> 홈 비디오 타이틀을 바라보며 “네, 지금 그걸 보고 있는 중이에요.” 라고 대답했다.

– 2011년 동일본대지진에 의한 다이이치 원자력 발전소 누출 사고가 발생하자, 제작진은 영화의 내용이 민감하게 받아들여질 것을 우려하여 도입부를 일본이 아닌 미국이나 한국에서 시작하는 것을 검토하기도 했다. 그러나 원전 누출 사고는 영화의 주제를 더욱 더 유의미한 것으로 드러낼 수 있다는 판단과 이야기의 발단은 고지라의 고향에서 시작해야만 한다는 감독의 의도에 따라 원안 그대로 일본으로 설정되었다.

만일 제작진이 다른 결정을 했더라면 잔지라의 원자력 발전소 장면은 미국이나 한국을 무대로 그려졌을지도 모르는 일이겠다. 한국이라면 어디였을까? 고리 원자력 발전소? 상상만 해도 끔찍한 일인데, 그 상상과 직결된 과오를 현실의 한국 정부가 저지르고 있으니…

– 이 책에 실린 설정에 따르면, 무토는 혼자서 고지라를 죽일 수 없으나 집단으로는 가능하다고 한다. 그리고 방사능을 함유한 고지라의 사체에 포자를 퍼뜨려 번식한다.

– 사운드 디자이너 에릭 아달은 고지라의 울음소리를 만들기 위해 1954년 오리지널 제작 당시 그랬듯이 느슨하게 푼 콘트라베이스 줄을 송진 장갑으로 문질러 보았다. 하지만 그때와 같은 뜻밖의 행운으로 ‘이거다!’ 싶은 소리는 얻을 수 없었다고. 완성된 울음소리의 주요 재료가 된 것은 드라이아이스로 과냉각된 금속이 수축, 진동하면서 발생하는 날카로운 비명 또는 고함 같은 소음이다.

– 개렛 에드워즈 감독은 호놀루루 공항에서 고지라와 무토가 대면하기 직전, 공항 로비의 탑승객들이 거대한 창문 너머로 괴수들과 폭발하는 여객기를 목격하며 경악하는 장대한 파노라마 샷을 커다란 수족관에 비유했다. 그러나 수족관에서는 수조 속의 상어와 관람객들이 유리벽을 사이에 두고 안전하게 격리되어 있지만, 여기서는 그렇지 못하다는 점이 다르겠다.

– 철교 시퀀스는 당초 밴쿠버에서 찾은 실제 철교에서 촬영할 계획이었으나, 120피트 높이의 다리 위에 150명의 인원이 올라갈 경우 여러 가지 문제가 일어날 우려가 있어 스튜디오 촬영으로 대체되었다. 스튜디오에는 철교를 그대로 재현한 세트가 마련되었다.

– 핵미사일을 노리는 수컷 무토와 고지라의 해상 격투 장면이 스토리보드로 그려졌으나 완성되지는 못했다. 극중 시점으로는 수컷 무토가 핵미사일을 빼앗아 샌프란시스코에 상륙하기 직전에 해당한다.

– <고지라>는 아리플렉스 알렉사 플러스 카메라로 디지털 촬영되었다. 촬영감독은 <사랑도 리콜이 되나요>, <디 아워스>, <월드 트레이드 센터>, <어톤먼트>, <노웨어 보이>, <케빈에 대하여>, <안나 까레니나>, <어벤저스> 등에 참여했던 시머스 맥가비. 지나칠 정도로 선명한 고해상도 디지털 영상을 조금 부드럽고 필름 느낌이 나도록 다듬기 위해 1950~60년대 쓰였던 오래된 애너모픽 렌즈를 사용하였다.

책을 마저 읽고 새로운 내용을 찾게 되면 따로 써 보겠다.

출처: [고지라: 파괴의 예술]

[고지라] 새 예고편 공개!

앞서 예고했던<고지라>(Godzilla)에 대한 새로운 무언가’는 역시 2차 예고편이었다. 감상하시라.

이번 2차 예고편에서는 본편에 대한 더 많은 정보가 압도적인 박진감을 지닌 영상과 함께 전달된다. 1954년 인간이 깨운 ‘그것’, 핵실험은 단순한 군사 행동이 아니라 인간이 ‘그것’을 제거하려던 시도였다는 사실, 고지라의 파괴를 대외적으로는 자연재해인 것으로 축소하려는 음모, 그리고 자연을 통제하려는 인간의 오만이 야기한 재난의 암시 등 흥미롭고 기대감을 자극하는 장면들이 속출한다. 특히 그동안 소문으로만 돌았던 ‘복수의 괴수 등장’에 대한 힌트가 될 만한 컷이 몇 개 삽입되면서 그 정체를 궁금하게 하고 있다.

<고지라>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일본의 괴수영화 시리즈를 헐리우드에서 두 번째로 리메이크한 작품. 인류의 과오로 탄생한 거대한 파괴신 고지라가 문명을 습격한다는 묵시록적 스토리를 전개할 예정이다. 1998년 롤랜드 에머릭 감독이 연출한 첫 리메이크 <고질라>와는 달리 반핵, 반전 메시지를 바탕으로 진지하고 중량감 있게 만들어졌던 1954년 오리지널 영화의 정신을 충실히 계승하는 것이 이번 신작 최대의 목표. 이 ‘원점 회귀’ 전략이 관객들에게, 그리고 열성적인 고지라 / 괴수영화 팬들에게 어떻게 받아들여질지 주목하지 않을 수 없다. 더욱이 올해는 고지라가 세상에 나온 지 60주년이 되는 해. 이 리메이크가 과연 의미 있는 결과를 거둘 것인지도 앞으로 지켜볼 일이다.

감독은 2010년 공개되어 호평을 받았던 괴수영화 <몬스터즈>의 개렛 에드워즈. <익스펜더블>의 데이비드 캘러햄, <일곱 번째 아들>의 맥스 보렌스타인, 그리고 <쇼생크 탈출>, <그린 마일>, <미스트> 등으로 유명한 감독이자 뛰어난 각본가이기도 한 프랭크 대러본트가 각본을 썼다.

주연은 <킥애스> 시리즈, <노웨어 보이>, <안나 까레니나>, <파괴자들> 등의 출연작으로 주목을 받은 애런 테일러 존슨(포드 브로디 중위 역). 그밖에 브라이언 크랜스턴(조 브로디 박사 역 / 포드의 아버지), 엘리자베스 올슨(엘 브로디 역 / 포드의 부인), 와타나베 켄(세리자와 다이스케 역), 줄리엣 비노쉬(샌드라 브로디 역 / 조의 부인), 데이비드 스트래턴(스텐츠 제독 역), 샐리 호킨스(웨이츠 박사 역) 등으로 상당히 화려한 출연진이 구성되었다. 또한, 1954년 <고지라> 제1편의 주연이었고 이후 다수의 속편과 토호 특촬영화에 출연한 베테랑 타카라다 아키라도 이 역사적인 작품에 등장한다.

북미 개봉일은 5월 16일, 한국 개봉일은 5월 15일이며 고지라의 본고장인 일본에서는 7월 25일 공개된다. 워너 브라더스가 세계 배급을, 고지라 시리즈의 판권사인 토호가 일본 배급을 담당한다.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출처: <고지라> 공식 유튜브 채널

[고지라] 예고편 공개!

괴수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리메이크 <고지라>(Godzilla)의 예고편이 11일 새벽 드디어 공개되었다.

<고지라>는 세계적인 지명도를 지닌 일본의 괴수영화 시리즈를 헐리우드에서 다시 만든 작품. 원작은 바닷속에서 동면 중이던 고대생물이 핵실험의 영향으로 돌연변이, 체내에 방사능을 축적한 거대 괴수가 되어 인류 문명을 파괴한다는 내용이었다. <고지라> 제1편은 1954년 일본에서 공개되어 내년에 60주년을 맞는 장수 프랜차이즈이다. 2004년까지 무려 27편의 속편이 제작되었고, 북미와 유럽을 비롯한 세계 각국에 수출되어 일본을 대표하는 괴수영화로 자리를 잡았다. 고지라는 킹콩과 함께 세계에서 가장 잘 알려진 괴수 캐릭터로서, 지금도 팬들 사이에서 뿌리 깊은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감독은 2010년 공개되어 호평을 받았던 괴수영화 <몬스터즈>의 개렛 에드워즈. 이 영화는 제1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괴물들>이라는 제목으로 국내 상영된 바 있다. <익스펜더블>의 데이비드 캘러햄, <일곱 번째 아들>의 맥스 보렌스타인, 그리고 <쇼생크 탈출>, <그린 마일>, <미스트> 등으로 유명한 감독이자 뛰어난 각본가이기도 한 프랭크 대러본트가 각본을 썼다.

주연은 <킥애스>, <노웨어 보이>, <안나 까레니나> 등의 출연작으로 주목을 받았던 젊은 배우 애런 테일러 존슨. 주인공 포드 중위 역으로 분했다. 공연은 브라이언 크랜스턴(조 브로디 박사 역), 엘리자베스 올슨(엘 브로디 역 / 조의 딸이자 포드의 연인), 와타나베 켄(세리자와 다이스케* 역), 줄리엣 비노쉬(샌드라 브로디 역), 데이비드 스트래턴(스텐츠 제독 역), 샐리 호킨스(이름 불명의 과학자 역) 등으로 상당히 화려한 출연진이 구성되었다. 또한, 1954년 <고지라> 제1편의 주연이었고 이후 다수의 속편과 토호 특촬영화에 출연한 베테랑 타카라다 아키라도 이 역사적인 작품에 등장할 예정이다.

북미 개봉일은 2014년 5월 16일, 한국 개봉일은 5월 15일로 잡혔다. 3D와 2D로 동시 공개. 워너 브라더스가 세계 배급을, 고지라 시리즈의 판권사인 토호가 일본 배급을 담당한다.

예고편 공개와 함께 공식 웹사이트도 문을 열었다. http://www.godzillamovie.com

아래는 공식 웹사이트의 배경 이미지만을 따온 것이다.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출처: <고지라> 공식 유튜브 채널, <고지라> 공식 웹사이트

* 세리자와 다이스케: <고지라> 제1편의 등장인물로, 고지라를 격퇴한 무기 옥시전 디스트로이어의 개발자이다. 히라타 아키히코가 열연하여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크랜스턴-올슨, 헐리우드판 [고지라] 출연 교섭?

브라이언 크랜스턴과 엘리자베스 올슨이 <고지라>(Godzilla) 헐리우드 리메이크 출연을 교섭 중이라고 버라이어티, 커밍순 닷넷 등 외신이 전했다.

크랜스턴은 TV 시리즈 <브레이킹 배드>와 영화 <드라이브>, <아르고>, <토탈 리콜>(2012) 등에 출연하면서 근래 들어 특히 각광을 받고 있는 중견 배우. 그리고 엘리자베스 올슨은 <사일런트 하우스>, <마사 마시 메이 말린>, <레드 라이트>, <올드 보이> 리메이크 등으로 잘 알려진 유망주이다. 이와 함께 <킥애스>, <노웨어 보이>, <안나 까레니나>의 애런 존슨도 출연 교섭 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캐스팅 면에서는 꽤 기대할 만한 라인업이라고 할 수 있다.

3월부터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갈 전망인 <고지라>는 최근 제작진 사이에 큰 변동이 있었다. 먼저 지난 1월 초 프로듀서 로이 리와 댄 린이 하차했다. 표면적으로는 원만한 결별이었다고 하는데, 금전을 둘러싼 투자사 겸 제작사 레전더리 픽처스와의 알력이 있었다고도 한다. 이들을 대신하여 역시 레전더리 작품이자 거대 괴수가 등장하는 영화 <퍼시픽 림>(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 7월 12일 북미 개봉)에 참여했던 메리 패런트가 제작진에 합류했다.

아울러 촬영 전 마지막으로 각본을 손볼 작가로서 프랭크 대러본트가 역시 지난달 등판했다. 대러본트는 TV 시리즈 <워킹 데드>, 영화 <쇼생크 탈출>, <그린 마일>, <미스트> 등을 만든 훌륭한 각본가 겸 감독이다. 이전까지의 각본은 데이비드 캘러햄(익스펜더블), 데이비드 S. 고이어(다크 나이트), 맥스 보렌스타인(일곱 번째 아들) 등이 썼다.

<고지라>는 괴수영화 <몬스터즈>(제1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괴물들>이라는 제목으로 상영)를 연출하여 호평을 받았던 개렛 에드워즈가 감독하여, 2014년 5월 16일 북미에서 3D 및 2D로 개봉될 예정이다.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출처: 커밍순 닷넷, 데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