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4년판 [고지라] 북미판 블루레이 9월 발매

1984년판 <고지라>(ゴジラ) 북미판 블루레이 디스크와 DVD가 9월 13일 발매될 예정이다.

발매원은 크라켄 릴리징으로 지난 2014년 <고지라 에비라 모스라 남해의 대결투>(1966), <고지라 대 헤도라>(1971), <지구공격명령 고지라 대 가이강>(1972)을 블루레이 디스크와 DVD로 북미 출시한 바 있다.

본편 사양은 블루레이 기준으로 1,080p HD 영상과 일본어 및 영어 더빙 DTS-HD MA 5.1 음성. 영어 자막이 지원되며 부록은 예고편 정도만 들어갈 전망이다. 정가는 블루레이 14달러 98센트, DVD 9달러 98센트이다.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1984년판 <고지라>는 1975년 <메카고지라의 역습>으로 고지라 시리즈가 일단 중단된 이후 9년 만에 새로이 제작된 신작이다. 1954년 원조 <고지라> 이후 이어졌던 쇼와 고지라 시리즈를 무시하고 원조의 직계 속편으로 설정되었으며, 고지라를 핵과 전쟁의 공포를 상징하는 존재로 다시 한 번 자리매김하면서 진중한 드라마를 연출하였다. 감독은 하시모토 코지, 주연은 타나카 켄, 사와구치 야스코, 타쿠마 신, 코바야시 케이쥬, 나츠키 요스케 등.

이 영화는 일본에서 어느 정도 성공을 거두었고 5년 뒤인 1989년 속편 <고지라 VS 비오란테>로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 헤이세이 고지라 시리즈의 기반이 되었다. 일본의 연호에 따라 이 영화까지 쇼와 시리즈, <VS 비오란테>부터 헤이세이 시리즈로 구분되지만 극중 이야기는 같은 세계를 무대로 한다.

이듬해인 1985년 북미에 수출되어 극장 개봉하였으나, 1954년 원조 <고지라>가 그랬듯이 미국인 배우들이 출연한 장면을 삽입, 재편집한 별도의 버전으로 공개되었다. 이 버전의 제목은 <고지라 1985>. 미국인 출연진의 우두머리는 원조 <고지라>의 미국 공개판인 <괴수왕 고지라>(1956)의 주연 레이몬드 버로서 그가 30년 만에 고지라 사건에 다시 개입한다는 줄거리였다. 따라서 <고지라 1985>는 <괴수왕 고지라>의 직계 속편으로 볼 수도 있다.

<고지라 1985>는 80년대 북미에서 비디오카세트와 레이저디스크로 발매되었으나 현재는 절판되었고, 이후 DVD나 블루레이 디스크로 다시 나온 일이 없다. 그리고 오리지널 일본 공개판인 1984년판 <고지라>는 이번 크라켄 릴리징의 블루레이와 DVD가 북미 첫 발매이다. 이렇게 북미 발매가 늦어지게 된 까닭은 판권에 얽힌 복잡한 사정 때문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크라켄 릴리징판 블루레이와 DVD에 오리지널 일본 공개판만 수록되고 북미 공개판 <고지라 1985>가 빠진 것도 이 때문이다.

출처: 아마존
참고 링크: 사이파이 저팬 (타이틀 정보와 함께 크라켄 릴리징 관계자를 인용하여 북미판 발매에 얽힌 경위를 밝히고 있다.)

80년대 ‘닥터 페퍼’ 고지라 광고

앞서 소개한 ‘스니커즈’ 고지라 광고를 보고 나니, 예전 ‘닥터 페퍼(Dr. Pepper)’ 고지라 광고도 떠오르길래 함께 이야기해 본다. 먼저 광고부터 확인하시라.

이들 광고는 1984년작 <고지라>의 북미 개봉판인 <고지라 1985>와 타이업한 것이다. <고지라 1985>는 <고지라>에 미국인 배우들을 기용하여 새로이 촬영한 장면을 삽입, 재편집한 버전. 고지라 시리즈 제1편인 1954년작 <고지라>가 2년 뒤인 1956년 같은 방법으로 재편집되어 <괴수왕 고지라>라는 제목으로 북미 개봉했던 전례를 그대로 따랐다.

실제로 84년판 <고지라>는 54년판 <고지라>의 직계 속편으로 설정되었고, 마찬가지로 <고지라 1985>도 <괴수왕 고지라>의 속편으로 만들어졌다. <괴수왕 고지라> 북미 촬영 장면에 주인공 스티브 마틴 역으로 출연했던 배우 레이먼드 버가 <고지라 1985>에도 같은 배역으로 다시 출연하여, 극중 미군의 컨설턴트로 활약한다.

닥터 페퍼는 <고지라 1985>의 스폰서로서 미국인 배우들의 새 촬영분에 PPL로 참여하였고, 개봉을 전후한 홍보에도 나섰다. 위에 소개한 광고는 그 일환이었던 것이다. 영화 본편에도 등장인물들이 닥터 페퍼를 자판기에서 뽑아 마시는 장면이 나온다.

참고로, <고지라 1985>의 북미 배급사는 로저 코먼 감독의 뉴 월드 픽처스였다. 여러 모로 잘 어울리는 조합이 아닐 수 없다.

마지막으로 맨정신으로는 다소 보기 힘들 수 있는 관련 영상을 하나 감상하며 끝낼까 한다. <고지라 1985>의 러브 테마로 사용된 “I Was Afraid to Love You”라는 곡의 뮤직 비디오이다. 문제는 곡이 영화의 분위기와 전혀, 절대로, 완벽히 어울리지 않는다는 점이다. 영화는 나름대로 심각하지만, 노래는 밝고 코믹하기까지한 것이다. 이 부조화는 가히 흑역사급이라고 할 수 있는데, 죄의식을 동반한 즐거움을 원한다면 한번 보시라 :^) 여기에도 물론, 닥터 페퍼의 흔적이 있다.

출처: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