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노 히데아키 제작사 신작 [용의 치과의사] 발표

안노 히데아키 감독이 설립한 제작사 주식회사 카라의 신작 <용의 치과의사>(龍の歯医者)가 발표되었다.

올해 설립 10주년을 맞은 주식회사 카라는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시리즈, <거신병 토쿄에 나타나다>, 도완고와 공동 전개 중인 단편 애니메이션 프로젝트 <일본 애니메(이터) 견본시> 등 여러 편의 애니메이션과 특촬 작품을 제작해 왔다. 이번에 발표된 신작 <용의 치과의사>는 카라의 첫 번째 TV용 장편 애니메이션으로서, 위성 채널인 NHK BS 프리미엄에서 2017년 2월 방영될 예정이다. 상영시간 45분짜리 에피소드 2화로 구성. 지난 2014년 <일본 애니메(이터) 견본시>에서 공개된 상영시간 8분 52초짜리 단편 버전을 장편으로 개작한 것이다.

장르는 판타지. 용과 인간이 공존하고 있는 세계를 무대로, 용에게 충치가 생기는 걸 막기 위해 특별히 선발된 ‘용의 치과의사’ 소녀 노노코의 이야기를 그린다. 감독은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시리즈, <톱을 노려라 2!>, <프리크리> 등을 만든 츠루마키 카즈야, 원작 및 각본은 [아수라 걸], [모두 씩씩해], [바이오그 트리니티], [츠쿠모쥬쿠] 등을 쓴 작가 마이죠 오타로가 담당한다. 공동 각본은 에노키도 요지(소녀혁명 우테나, 프리크리, 톱을 노려라 2!, 레드라인), 캐릭터 디자인은 이세키 슈이치(킬라킬,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Q, 일본 애니메(이터) 견본시)가 맡으며, 안노 히데아키 감독은 제작 총괄과 음향감독으로 참여한다.

시놉시스

그의 나라에는 용이 살고 있다. 신화에 따르면 고대인과 계약을 맺은 용은 사람을 도와 주고, 사람은 용을 도와 준다고 한다. 무대는 “용의 나라”. 주인공은 충치균으로부터 나라의 수호신 “용”을 지키는 신참 치과의사 노노코.

이웃나라와의 전쟁이 격화하는 가운데, 어느 날 노노코는 용의 이빨 위에서 정신을 잃은 적국의 소년병과 조우한다. 소년의 이름은 벨. 커다란 재앙을 앞두고 용이 일으킬 것이라는 불가사의한 현상으로 거대한 이빨 속에서 되살아난 것이다.

자신이 처한 상황에 당황한 벨. 그리고 그를 격려하고 용의 치과의사로 받아들이는 노노코. 치열한 싸움에 휘말려 가는 두 사람은 결국 자신들의 운명을 받아들이게 되는데…

2014년 공개되었던 <용의 치과의사> 단편 버전은 원작자 마이죠 오타로가 직접 감독했고, 츠루마키 카즈야는 애니메이션 감독 등을 맡았다. 이번에 TV 방영 발표와 함께 다시 공개되어, 내년 3월 말까지 한정 기간 동안 감상할 수 있다. 한글 자막은 지원되지 않지만, 영어 자막을 선택하여 볼 수 있다. 보려면 아래 링크로 가시라.

http://animatorexpo.com/thedragondentist/

한편, NHK BS 프리미엄은 <용의 치과의사> 방영에 앞서 오는 9월 16일부터 매주 금요일 밤 11시 45분 안노 히데아키 감독의 대표작 <신세기 에반겔리온> TV 시리즈를 재방영한다. 재방영 판본은 근래 HD 리마스터된 고화질 영상과 5.1 서라운드 사운드를 선보이며, 매 화 본편 종료 후 유명인사들의 에반겔리온 감상을 듣는 영상이 이어진다.

출처: NHK <용의 치과의사> 공식 웹사이트, 주식회사 카라 공식 웹사이트, 일본 애니메(이터) 견본시 <용의 치과의사> 공식 웹사이트

[신 고지라] 대히트 기념 마라톤 상영회 개최

현재 일본에서 흥행 수입 40억 엔에 육박하는 대히트를 기록 중인 <신 고지라>(シン・ゴジラ). 이를 기념하는 마라톤 상영 이벤트가 열린다.

고지라 ・ 에바 ・ 거신병 신 챔피언 축제
ゴジラ・エヴァ・巨神兵 シン・チャンピオンまつり

일시: 2016년 8월 26일 (금) 밤 10시부터
장소: 토호 시네마즈 신쥬쿠
입장료: 5,000엔
예매: PC와 스마트폰은 8월 24일 0시부터, 극장 매표소는 8월 24일 개장 이후부터

상영작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서> (1.11 버전)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파> (2.22 버전)
<거신병 토쿄에 나타나다 극장판>
<신 고지라>

이벤트의 제목은 1960~70년대 토호가 괴수영화와 애니메이션, TV 시리즈 에피소드 등을 묶어 편성했던 동시상영 프로그램 ‘토호 챔피언 축제’를 본뜬 것. 화제작 <신 고지라> 뿐만 아니라 안노 히데아키와 히구치 신지 콤비가 만든 애니메이션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시리즈와 특촬 단편영화 <거신병 토쿄에 나타나다>도 선정되었다. 이 작품들은 안노-히구치 콤비의 대표작인 한편으로 주제나 연출, 표현 양식 등이 서로 긴밀히 연관되었다고 할 수 있어, 에바에서 <신 고지라>로 이어지는 일관된 흐름이 드러날 수도 있을 것이다. 두 사람의 작품 세계에 흠뻑 빠지고 싶다면 절호의 기회이겠다만, 일본에서만 가능한 일이라 아쉽기도 하다.

(C) Khara, Inc.
(C) Khara, Inc.
(C) Khara, Inc.
(C) Khara, Inc.
(C) Toho Co., Ltd.
(C) Toho Co., Ltd.

출처: 에반겔리온 공식 웹사이트

[신 고지라] 티저 포스터 및 예고편, 개봉일 발표

내년 여름, 12년 만에 부활하는 일본판 고지라 시리즈 신작, <신 고지라>(シン・ゴジラ)의 티저 포스터 및 예고편, 개봉일이 발표되었다.

(C) Toho Co., Ltd.
(C) Toho Co., Ltd.

 


티저 포스터의 이미지 디자인은 저명한 애니메이션 감독 겸 디자이너 마에다 마히로. 80년대부터 숱한 애니메이션 작품에서 그 발자취를 찾을 수 있는 인물로서 본작의 총감독인 안노 히데아키, 감독 겸 특기감독 히구치 신지와도 여러 차례 작업한 바 있다. 특촬 괴수영화에 남긴 그의 업적을 꼽자면 역시 헤이세이 가메라 시리즈 3부작의 괴수 디자인을 담당한 것이라 하겠다. 아울러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Q>와 동시상영되었던 단편 특촬영화 <거신병 토쿄에 나타나다>의 거신병도 그의 작품. 올해 압도적인 호평을 받았던 화제작 <매드 맥스: 분노의 도로>에도 캐릭터 디자이너로 참여하였다.

그리고 마에다와 안노 총감독이 구상한 컨셉트 아트워크를 바탕으로, 고지라 캐릭터 디자인을 맡은 이는 조형사 타케야 타카유키이다. 고지라를 비롯한 다양한 캐릭터의 개러지 키트와 피겨 조형을 맡아 온 그는 가면 라이더 등 토에이 특촬 히어로를 독특한 시각으로 재해석한 액션 피겨 시리즈인 반다이의 S. I. C.로도 잘 알려져 있다. 특촬 작품에는 <제이람>, <가면 라이더 드라이브>, <진격의 거인>(실사판) 등에 참여.

티저 포스터로 첫선을 보인 2016년판 고지라는 초대 고지라를 연상시키는, 둥글고 흰자위가 희번덕거리는 기분 나쁜 눈동자와 실루엣이 자못 인상적이다. 2014년판 헐리우드 리메이크를 포함한 기존 고지라와는 전혀 다른 인상이면서도, 그야말로 ‘원점 회귀’의 인상이 절묘하게 공존하고 있다고 할까.

그래서인지 영화의 무대도 일본이며, 포스터의 캐치 프레이즈 역시 ‘일본 대 고지라(ニッポン対ゴジラ)’로 되어 있다. 일장기를 떠올리게 하는 강렬한 빨간색과 흰색은 또 어떤가. 제목 <신 고지라>의 서체도 1954년작 <고지라> 제1편 것을 그대로 재현하고 있다. 반면, 고지라 자체는 헐리우드판을 능가하겠다는 의도로, 지금까지 역대 최대였던 헐리우드판의 108m보다 큰 118.5m로 설정되었다.

한편, 상영시간이 불과 33초인 티저 예고편은 다소 전형적인 구성. 고지라의 출현으로 격한 혼란에 빠진 도심지 거리의 아비규환을 흔들리는 카메라에 포착하면서 중간중간 에반겔리온 스타일의 자막이 뜬 뒤, 마지막으로 초대 고지라의 울음소리와 함께 제목을 내보낸다. 당연히(?) 고지라의 모습은 일절 찾아볼 수 없다. 일본 개봉일은 2016년 7월 29일. 이른바 ‘정월 영화’로서 주로 연말에 선보여 왔던 일본판 고지라 영화가 한여름에 개봉하는 것은 상당히 오랜만의 일이다.

<신 고지라>의 주연 배우는 지난 9월 발표된 바와 같이 하세가와 히로키, 타케노우치 유타카, 이시하라 사토미의 3명. 하세가와와 타케노우치는 일본 정부 관계자, 이시하라는 미국 에이전트 역인 것으로 각각 알려져 있으나 상세한 정보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안노 히데아키와 히구치 신지라는 두 거물 크리에이터가 손잡고 원조 일본판의 부활을 모색하는 <신 고지라>. 차차 공개되고 있는 정보와 함께 그 기대감은 점점 높아지고 있다.

아래는 영화 공식 웹사이트에서 추가 공개된 영어판 티저 포스터. 영어 제목은 Godzilla Resurgence(고지라의 부활)로 정해졌다.

(C) Toho Co., Ltd.
(C) Toho Co., Ltd.

출처: 시네마 투데이, 에이가 닷컴, <신 고지라> 공식 웹사이트

안노 히데아키와 히구치 신지, 일본판 [고지라] 신작 지휘!

내년 여름 공개가 예정되어 있는 일본판 <고지라>(ゴジラ) 신작을 이끌 지휘자로 안노 히데아키와 히구치 신지가 발탁되었다.

4월 1일 오늘, 만우절 거짓말처럼 발표된(그러나 거짓말은 아닌) 내용에 따르면 이번 신작에서 안노 히데아키는 총감독 및 각본, 히구치 신지는 감독 겸 특기감독을 맡게 된다. <톱을 노려라!>, <신비한 바다의 나디아>, <신세기 에반겔리온> 등 당대를 뒤흔든 화제작을 함께 만들어 온 두 사람은 열렬한 특촬 팬이기도 하며, 자신들의 작품에 특촬로부터 영향 받은 요소를 즐겨 넣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이러한 배경을 살려 안노는 2012년부터 전시회 ‘관장 안노 히데아키 특촬 박물관’을 순회 전개 중이며, 히구치와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Q> 상영 전 공개된 단편 특촬영화 <거신병 토쿄에 나타나다>를 제작하기도 했다. 또한 히구치는 1984년판 <고지라>의 특촬 스탭으로 영화계에 들어간 이래, 일본 괴수영화의 걸작으로 손꼽히는 헤이세이 가메라 3부작의 특기감독과 <일본 침몰> 리메이크, <진격의 거인> 실사판 등을 만들었다. 각자의 지명도와 특촬에 대한 깊은 조예 등으로 미루어 그야말로 ‘설마’ 싶었지만 정말로 실현되리라고는 감히 예상하지 못했던 인선이라 하겠다.

당초 안노는 2013년 1월 연출 의뢰를 받았으나,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Q>를 만든 뒤의 피로감 등을 이유로 거절했다고 한다. 그러나 토호와 히구치의 설득으로 마음을 바꾸어 같은 해 3월 수락, 6월에는 기획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노-히구치 양 감독의 발탁과 함께, 신작에 등장할 고지라에 대한 정보도 조금 밝혀졌다. 지난해 공개된 헐리우드판 리메이크의 고지라가 역대 최대 신장인 108m로 화제를 모은 바 있는데, 새로운 일본판 고지라는 이를 대폭 웃도는 사상 최대가 된다고 한다. 고지라의 발자국 모양도 공개되었다(아래 사진 참조). 그밖에 무대가 일본이 된다는 것 이외의 시놉시스나 설정 등에 대한 정보는 베일에 가려진 상태.

촬영은 올가을 시작될 예정이다. 안노 총감독은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시리즈의 완결편 <신 에반겔리온 극장판 :||> 작업을 병행해야 하는 빠듯한 일정과 헐리우드판에 비해 여유롭지 못한 제작 환경을 감당해야 하지만, 12년 만에 부활하는 본고장 고지라 영화를 위한 의욕에 충만한 모습이다.

일본판 <고지라> 신작에 대한 소식은 앞으로도 계속 전하도록 하겠다.

안노 히데아키(왼쪽)와 히구치 신지. (C) Toho Co., Ltd.
안노 히데아키(왼쪽)와 히구치 신지. (C) Toho Co., Ltd.
고지라의 발자국. 자세히 보면 오른쪽 새끼발가락 밑에 삼엽충이 있다.  제1편의 인용? (C) Toho Co., Ltd.
고지라의 발자국. 자세히 보면 오른쪽 새끼발가락 밑에 삼엽충이 있다. < 고지라> 제1편의 인용? (C) Toho Co., Ltd.

출처: 아니메! 아니메!

괴수 단신 (2013. 2. 22)

울트라 시리즈 관련 소식 몇 가지.

1.
네이버의 메신저 서비스 ‘라인’ 일본 버전에 울트라맨 스탬프(한국의 ‘스티커’)가 추가되었다. 주인공 히어로 울트라맨은 물론 발탄성인, 레드킹, 고모라, 피그몬, 다다, 젯톤 등 인기 괴수들의 귀여운 캐릭터를 모을 수 있다. 유료 서비스로 가격은 건당 170엔.

http://m-78.jp/news/n-1698/

2.
TV 시리즈 <울트라맨 열전>의 주제가 “Final Wars!”가 20일 일본에서 싱글로 발매되었다. 노래는 중견 밴드 The Alfee(알피). 타입-A(울트라 히어로 버전), 타입-B(알피 버전), 타입-C(울트라 히어로+알피 버전)의 3종류 재킷으로 선보인다.

http://m-78.jp/news/n-1694/

뮤직 비디오도 감상해 보시라.

TV 토쿄에서 방영 중인 <울트라맨 열전>은 울트라 시리즈 45주년 기념 프로그램으로, 역대 시리즈의 명장면을 재편집하여 소개하고 있다. 2011년 7월 6일 방영을 시작했다.

3.
과거 울트라 괴수 소프트 비닐 인형의 판촉을 위해 매장에 전시되었던 높이 1m짜리 레드킹 인형이 복각 판매된다. 현재 츠부라야 프로덕션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에서 주문을 받고 있다. 주문 받은 만큼만 한정 판매하는 제품으로, 그만큼 가격도 비싸다.

http://m-78.jp/news/n-1695/
http://www.m78-online.net/shopping/?pid=1360653117-430632

——-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시리즈 제3편 <에반겔리온 신극장판: Q>가 4월 24일 일본에서 블루레이 디스크와 DVD로 출시된다. 블루레이, DVD 모두 초회한정 특전으로 오리지널 사운드트랙 CD(우타다 히카루의 주제가 포함)가 동봉되며, 부록으로는 <Rebuild of Evangelion 3.33>, 티저 및 본예고편, TV 광고, 애프터 레코딩 대본(3.33 버전)이 실린다. 또한, 극장에서 본편과 동시상영된 특촬영화 <거신병 토쿄에 나타나다 극장판>도 함께 수록된다.

http://loomis.tistory.com/3002 (현재 링크 단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