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메라], [신 고지라]를 스크린으로 다시 볼 수 있는 기회

<가메라: 대괴수공중결전>(ガメラ 大怪獣空中決戦, 1995)<신 고지라>(シン・ゴジラ, 2016)가 이달 서울에서 재상영된다.

두 작품은 수입사 미디어캐슬이 씨네Q 극장과 손잡고, 매주 월요일 자사 수입 작품을 독점 상영하는 프로그램 ‘먼데이캐슬’의 22번째 상영작으로 선정되었다. 7월 13일부터 27일까지 매주 월요일에 1회씩 상영될 예정이다.

1주차인 7월 13일 시간표는 다음과 같다.

15시 20분 – 17시 10분 <가메라: 대괴수공중결전>
17시 30분 – 19시 55분 <신 고지라>

상영관은 씨네Q 신도림 8관. 서울 신도림 테크노마트 12층에 있다.


미디어캐슬은 지난해 토호의 고지라 시리즈 전 31편, 카도카와의 가메라 시리즈 전 12편, 닛카츠의 <대거수 갓파>(大巨獣ガッパ, 1967) 등 총 44편의 일본 괴수영화를 대거 수입했다. 이 가운데 7편이 지난해 7월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의 ‘지구 정복 괴수전’ 프로그램으로 상영되었다. 헤이세이 가메라 3부작을 연출한 카네코 슈스케 감독이 방한하여 메가 토크 등 영화제 공식 행사에 참석하기도 했다.

제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지구 정복 괴수전 상영작

<대거수 갓파> (1967)
<고지라 대 헤도라> (1971)
<메카고지라의 역습> (1975)
<가메라: 대괴수공중결전> (1995)
<가메라 2: 레기온 습래> (1996)
<가메라 3: 이리스 각성> (1999)
<작은 용사들 – 가메라> (2006)

미디어캐슬은 고지라 시리즈 전작에 앞서, 지난 2016년 <신 고지라>를 수입한 바 있다. 이 영화는 그해 10월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시네마 부문으로 국내 최초 공개되었다. 작품 홍보를 위해 히구치 신지 감독 겸 특기감독과 주연 배우 하세가와 히로키가 방한했다. 국내 정식 개봉은 2017년 3월 8일.

이번 <가메라: 대괴수공중결전>과 <신 고지라>의 먼데이캐슬 상영은 미디어캐슬이 시리즈 전작의 배급권을 확보한 이래, 영화제 등 특별한 행사를 통하지 않은 첫 번째 일반 공개이다. 비록 많은 극장에 걸리지는 않지만 특촬 괴수영화의 걸작을 다시 한 번 스크린으로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임에는 틀림없다. 추후 다른 작품들도 상영되기를, 그리고 더 많은 관객이 감상할 수 있도록 IPTV 및 VOD 배급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

P.S: 7월 20일과 27일에 있을 2, 3주차 상영 정보는 덧글로 추가하겠다.

출처: 플레이무비 (미디어캐슬 공식 페이스북), IT 조선

2 thoughts on “[가메라], [신 고지라]를 스크린으로 다시 볼 수 있는 기회”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