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지라 2] 캐스팅 추가: 카일 챈들러, 베라 파미가

카일 챈들러와 베라 파미가가 헐리우드판 <고지라> 속편 <고지라: 괴수의 왕>(Godzilla: King of the Monsters)에 출연한다.

두 사람은 앞서 출연이 결정된 밀리 바비 브라운이 분할 등장인물의 부모 역을 맡는다고 한다. 따라서 이번 속편은 2014년 공개된 전편과 마찬가지로 한 가족을 둘러싼 이야기가 될 것 같다.

카일 챈들러 (C) Paramount Pictures
베라 파미가 (C) Paramount Pictures

챈들러의 대표작은 <수퍼 8>, <제로 다크 서티>, <아르고>, <캐롤>, <맨체스터 바이 더 시>, TV 시리즈 <프라이데이 나이트 라이츠>, <블러드라인> 등이며, 피터 잭슨 감독의 2005년판 <킹콩>에도 출연한 바 있다. 그리고 파미가는 <디파티드>, <업 인 디 에어>, <소스 코드>, <세이프 하우스>, <컨저링> 시리즈, TV 시리즈 <베이츠 모텔> 등으로 잘 알려진 배우이다.

한편, 전편에 거대 생물 추적 및 연구 조직 모나크 소속 과학자 세리자와 이시로 역으로 출연했던 와타나베 켄도 돌아올 것이라는 설이 있다. 전편에서 유임되는 유일한 주역 배우가 될 전망. 작품의 방대한 세계 설정에 설득력을 부여하기 위해서는 꼭 필요한 배역이겠다.

와타나베 켄(왼쪽)과 샐리 호킨스 (C) Warner Bros. Pictures / Legendary Pictures / Toho Co., Ltd.

2019년 3월 22일 북미 개봉 예정인 <고지라: 괴수의 왕>은 <트릭 오어 트릿>, <크람푸스>를 연출한 마이클 도허티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잭 쉴즈와 공동 각본가 겸임). 촬영은 6월부터 미국 애틀랜타에서 시작될 것으로 알려졌다.

헐리우드판 고지라 시리즈는 3월 9일 개봉 예정(북미는 10일)인 킹콩 시리즈 신작 <콩: 스컬 아일랜드>(조던 보그트 로버츠 감독)와 크로스오버, 같은 세계의 이야기로 설정된다. <고지라: 괴수의 왕>은 그 뒤를 잇게 되며, 이듬해 2020년 5월 29일(북미 기준)에는 대망의 고지라 대 킹콩의 격돌을 그릴 <고지라 대 콩>이 공개된다. 이와 관련하여 <콩: 스컬 아일랜드>를 감상하는 관객은 엔드 크레딧이 끝날 때까지 꼭 기다리길 바란다. 기막힌 쿠키가 기다리고 있다.

출처: 버라이어티(카일 챈들러 출연 관련), 헐리우드 리포터(베라 파미가 출연 관련), 드레드 센트럴(크랭크인 시기 관련)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