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다이 메카 컬렉션 울트라맨 01: 과학특수대 제트 VTOL

올 초 내가 가장 흥미를 가졌던 플라모델 관련 소식이라면, 단연 반다이 메카 컬렉션 <울트라맨> 시리즈의 발매였다.

메카 컬렉션은 가격이 저렴하고 조립도 간편하여 만들어 모으기 딱 좋은 플라모델로 정평이 나 있는 브랜드. 이걸로 <울트라맨> 등장 메카가 나온다니 더 볼 것도 없이 구입 확정이었다. 첫 상품이 나온 것은 지난 1월 말로, 1번 과학특수대 제트 VTOL, 2번 울트라 경비대 울트라호크 1호가 함께 발매되었다. 현재까지 나와 있는 상품 라인업은 다음과 같다(각 항목을 클릭하면 반다이의 상품 소개 페이지로 이동한다).

01. 과학특수대 제트 VTOL/ 2016년 1월 30일 발매/ <울트라맨> 등장
02. 울트라 경비대 울트라호크 1호/ 2016년 1월 30일 발매/ <울트라세븐> 등장
03. 과학특수대 특수 잠수정 S호/ 2016년 2월 27일 발매/ <울트라맨> 등장
04. 과학특수대 소형 VTOL/ 2016년 3월 26일 발매/ <울트라맨> 등장
05. 과학특수대 우주 VTOL/ 2016년 7월 23일 발매/ <울트라맨> 등장

정가는 모두 500엔(소비세 8% 제외 가격).

그리하여 발매 후 시간이 좀 지나긴 했지만 제트 VTOL과 울트라호크 1호를 구했다. 먼저 시리즈 제1탄이자 <울트라맨>에서 가장 유명한 메카이기도 한 제트 VTOL을 조립해 보았다.

mekakore_jetvtol00001
러너는 모두 4장인데, 오른쪽 쪼개진 러너 2장이 대략 1장 분량이라 합치면 3장 정도가 되겠다. 여기저기 금형 유용을 위한 스위치가 보이고, 쪼개진 러너도 그 결과물이다.

mekakore_jetvtol00002
여기서 예상치 못했던 요소가 튀어나오는데, 바로 ‘습식 데칼’이다. 습식 데칼…

mekakore_jetvtol00003
보통 색분할로 처리하지 못한 설정색이나 기체 마킹은 스티커로 대체하고 있고, 특히 메카 컬렉션 같은 저가 키트에서는 그게 당연하리라고 생각했는데 이번 <울트라맨> 시리즈에는 스티커 대신 습식 데칼이 들어 있다. 반다이는 이 제품의 소비자를 습식 데칼에 익숙할 만큼 플라모델 조립에 능숙한 중장년층 이상으로 상정하지 않았나 싶다.

원전 <울트라맨>이 올해로 50주년을 맞은 고전이다 보니 ‘중장년층 이상’에는 납득이 간다. 하지만 ‘습식 데칼에 익숙할 만큼 플라모델 조립에 능숙한’이라는 조건은 나와 관계가 없어 난감하다. 조종석 창유리(데칼 12, 13번) 같은 건 대체 어쩌라는 건지. 여하튼 메카 컬렉션 <울트라맨> 시리즈는 보기보다 까다로운 키트임이 밝혀졌다.

조립 설명서와 데칼 부착 안내, 기타 주의 및 공지사항 등은 위쪽 박스 안쪽에 인쇄되어 있다. 이것은 메카 컬렉션의 공통 사양. 보다시피 조립 자체는 매우 간단하고 접착제가 필요 없는 스냅 타이트여서, 부품을 러너에서 잘라내어 다듬는 시간을 빼면 단 몇 분만에 완성할 수 있다.

mekakore_jetvtol00004
습식 데칼을 붙이지 않아 밋밋하고 허전해 보이지만 전체적인 형태는 썩 좋다. 반다이 말로는 본편 초기에 등장한 촬영용 모형을 참고하여 설계했다고 한다. 동체와 미사일의 빨간색 부분은 기본적인 색분할이 되어 있어, 조종석 창유리를 검게 칠하고 출입구나 날개 등지에 먹선을 넣으면 한결 나아 보일 것 같다.

mekakore_jetvtol00006
mekakore_jetvtol00005
mekakore_jetvtol00009
mekakore_jetvtol00015
mekakore_jetvtol00014
분사구의 세부 조형이 단순하긴 하지만, 본편을 보았다면 누구나 여기서 불꽃과 연기가 피어오르는 장면을 상상하게 될 터이다.

mekakore_jetvtol00013
mekakore_jetvtol00007
mekakore_jetvtol00008
극중 괴수 시보즈를 옮기기 위한 앵커 발사 장치 부품이 따로 있다. 동체 아래 커버 부품과 교체하여 재현할 수 있다.

mekakore_jetvtol00010
mekakore_jetvtol00016
mekakore_jetvtol00018
mekakore_jetvtol00017
스탠드에서 내려놓은 모습.

mekakore_jetvtol00011
mekakore_jetvtol00012
같은 메카 컬렉션 시리즈인 우주전함 야마토(2199 버전)와 함께 놓아 보았다. 메카 컬렉션은 따로 축척이 없고(넌스케일) 대체로 길이 10cm 내외에 맞춰져 있다. 제트 VTOL은 약 9cm, 야마토는 약 12cm로 손바닥 위에 올려놓기 딱 좋다.

mekakore_jetvtol00019
만들어 본 소감은 습식 데칼 때문에 좀 곤란해졌지만 그래도 계속 살 거다로 정리하겠다. 무엇보다도 이 가격에 이 정도 품질의 울트라 시리즈 메카 입체물을 구하기가 쉽지 않다. 아직 초기인지라 쇼와 울트라 시리즈, 그 중에서도 초대 <울트라맨> 중심으로 나오고 있지만, 반응이 좋다면 <울트라세븐> 이후의 다른 작품과 헤이세이 울트라 시리즈 등장 메카도 기대해 볼 만하다.

데칼 붙이기야 나중에라도 ‘익숙해지는 대로’ 시도하면 될 일이고, 지금은 괜찮은 제트 VTOL 플라모델을 가졌다는 기쁨만이라도 누리련다.

최근 도착한 S. H. 피규아츠 울트라맨과 함께 놓아 보았다. 축척은 서로 맞지 않겠지만(제트 VTOL이 훨씬 클 거다) 색깔과 무늬 패턴이 비슷하여 잘 어울린다.

mekakore_jetvtol00020
mekakore_jetvtol00021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