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 플라모델 재발매

일본 모형업체 웨이브가 1/87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 플라모델을 올 10월 재발매한다.

원래 웨이브가 1991년 발매했던 키트인데 <신 고지라> 개봉에 편승하여 다시 내놓는 것이다. 동사의 설명에 따르면 메이저 살수광선차를 정밀 재현한 플라모델 인젝션 키트는 당시 획기적인 상품이었다고 한다.

포신과 포탑이 설정 대로 움직이고, 소형 레이저포 A/B타입, 배전기 등 소도구도 포함되어 극중 ‘L작전’의 분위기를 재현하도록 했다. 마킹 데칼도 동봉.

제품 사진은 조립과 색칠, 데칼링까지 마친 완성 상태. 조립에는 접착제가 필요하다. 정가는 4,800엔(소비세 8% 제외 가격).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66식 메이저 살수광선차는 1966년 공개된 토호 특촬영화 <프랑켄슈타인의 괴수 산다 대 가이라>에 등장했던 초병기. 이후 토호 특촬영화의 단골 등장 메카가 되어 지금도 관련상품이 나오는 등 뿌리 깊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지난 3월에는 후지미가 SD 스타일 플라모델을 발매하기도 했다.

출처: 웨이브 공식 웹사이트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