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덕 감독 특별전 4월 개최 – [대괴수 용가리]도 상영

(C) 극동흥업
(C) 극동흥업

1960~70년대에 걸쳐 한국영화계에 큰 족적을 남겼으며, 한국 최초의 본격 거대 괴수영화 <대괴수 용가리>를 연출하기도 한 김기덕 감독. 그의 작품 세계를 되돌아보는 특별전이 다음 달 한국영상자료원에서 열린다.

영원한 영화청년, 장르영화의 장인 김기덕 감독전
일시: 2016년 4월 14일~24일
장소: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 KOFA 1, 2관

상영작
<5인의 해병> (1961년, 118분)
<맨발의 청춘> (1964년, 116분)
<남과 북> (1965년, 114분)
<내 주먹을 사라> (1965년, 112분)
<말띠 신부> (1966년, 92분)
<오늘은 왕> (1966년, 100분)
<친정어머니> (1966년, 105분)
<대괴수 용가리> (1967년, 79분)
<섬마을 선생> (1967년, 102분)
<아네모네 마담> (1968년, 94분)
<늦어도 그날까지> (1969년, 96분)
<꽃상여> (1974년, 102분)
<가수왕> (1975년, 109분)
<영광의 9회말> (1977년, 106분)

* 모든 상영작은 35mm 필름이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개막식 및 리셉션
일시: 4월 14일 오후 5시 / 시네마테크 KOFA 1관
상영작: 특별전 개막 영상 및 <5인의 해병>
리셉션: <5인의 해병> 종영 후 오후 7시 30분부터

관객과의 대화 1
일시: 4월 16일 오후 2시 / 시네마테크 KOFA 1관 <남과 북> 상영 후
참석자: 김기덕 감독, 김홍준 감독

관객과의 대화 2
일시: 4월 23일 오후 2시 / 시네마테크 KOFA <맨발의 청춘> 상영 후
참석자: 김기덕 감독, 김홍준 감독

이번 특별전은 <대괴수 용가리>를 비롯한 감독의 대표작을 큰 스크린에서 35mm 필름으로 감상할 수 있다는 점, 그리고 관객과의 대화 시간을 통해 감독과 직접 만날 수 있다는 점에서 가치가 큰 행사이다. 자세한 상영 일정과 입장권 발권 방법 등은 한국영상자료원 공식 웹사이트를 참조하시라.

출처: 한국영상자료원 공식 웹사이트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