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지라 신작 [신 고지라] 정식 제목, 출연진 발표

12년 만에 부활하는 일본판 오리지널 고지라 시리즈 신작 정보가 23일 새로이 발표되었다.

정식 제목은 <신 고지라>(シン・ゴジラ)로 정해졌으며, 주연은 하세가와 히로키, 타케노우치 유타카, 이시하라 사토미가 발탁되었다. 하세가와와 타케노우치는 고지라가 습격하는 현대 일본의 정부 관계자 역이며, 이시하라는 미국의 에이전트 역을 각각 맡았다. 그밖의 출연진과 시놉시스는 아직 불명.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C) Toho Co., Ltd.

제목 <신 고지라>의 로고도 선보였는데, 1954년 공개된 <고지라> 제1편의 서체를 그대로 활용하였다.

제작진으로는 지난 4월 1일 두 번째 공식 발표에서 밝혀진 대로 <신세기 에반겔리온>의 안노 히데아키가 총감독 및 각본을, 헤이세이 가메라 3부작, <일본 침몰>, <진격의 거인>의 히구치 신지가 감독 및 특기감독을 담당한다. 그리고 기획자는 <기생수>, <진격의 거인> 등에 참여한 야마우치 아키히로.

야마우치에 따르면, 신작의 제목 <신 고지라>는 안노 총감독이 지은 것으로서 여러 가지 의미로 해석될 수 있다고 한다. ‘신(シン)’은 한자 ‘新’, ‘神’, ‘眞’ 등의 일본어 독음과 일치하므로 각각의 의미로 받아들일 수 있다는 것이다.

아울러 <신 고지라>에는 개렛 에드워즈 감독의 2014년판 헐리우드 리메이크에 등장한 신장 108m의 고지라보다 훨씬 더 큰 사상 최대의 고지라가 등장할 예정이라고 한다.

촬영은 지난 8월부터 시작되어 현재 진행 중이며, 10월 말 마칠 예정이다. 공개는 2016년 여름. 이와 함께 23일 오전 10시 신작의 공식 웹사이트가 shin-godzilla.jp에 개설된다.

<신 고지라>는 2004년 고지라 50주년 기념작 및 시리즈 최종작으로 공개되었던 제28편 <고지라: 파이널 워즈>에 이은 통산 제29편에 해당한다. 지난해 60주년을 맞아 10년의 침묵을 깨고 헐리우드 리메이크로 부활했던 고지라. 2년이 지난 내년 여름 ‘본가’로 돌아와 <신 고지라>로 오리지널 시리즈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되었다. 덧붙여 <신 고지라>의 개봉 2년 뒤인 2018년 여름에는 헐리우드 리메이크의 속편이 나올 예정으로, 미국과 일본을 오가는 전례 없는 고지라 연작 전개가 실현되고 있다.

<신 고지라>에 대한 정보는 앞으로도 나오는 대로 소개하도록 하겠다.

출처: 에이가 닷컴, 오리콘 스타일, 시네마 투데이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