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입자] (2014)

(C) Cinema One Originals, Quiapost Productions
(C) Cinema One Originals, Quiapost Productions

강력한 태풍이 마닐라를 뒤덮기 시작하자, 도시 곳곳에서 기괴한 사건들이 속출한다. 마치 세계 종말의 서막이 오르기라도 한 듯한 불길하고 음울한 공기가 사람들의 마음을 어둠과 공포로 채워 가는 가운데, 난동을 부려 체포된 소년이 폭우와 홍수로 발이 묶인 경찰서에 도착한다. 그리고 어느 시점부턴가, 경찰서에 갇힌 사람들 사이에서 이 소년이야말로 모든 재난의 근원이 아닐까, 더 나아가 악마 그 자신이 아닐까 하는 의문이 고개를 들기 시작한다.

어떤 계기를 통해 인간에게 내재된 악마적 속성이 발현될 때 생기는 일들을 탐구하는 것은 공포영화를 대표하는 주제일 텐데, 이를 독특한 각도에서 접근한 흥미로운 아시아 호러이다. 명료한 플롯보다는 산발적인 에피소드들이 강조되어 있지만 그 하나하나가 매우 인상적인 전체를 이룬다는 점이 뛰어나다.

아트 필름의 아우라와 B급 장르영화의 컨벤션을 거침없이 오가는 독특한 시선, 스크린 밖으로 습하고 후덥지근한 기운이 느껴질 정도로 공간의 분위기를 잘 담아낸 프로덕션 디자인, 숨통을 조이는 폐쇄공간의 이미지를 예리하게 포착한 카메라, 배우들의 노련한 연기 등 눈여겨볼 만한 부분이 적지 않다. 감독 도도 다야오는 필리핀에서 영화평론가, 광고 감독 등으로 활동한 바 있고, 이 영화로 장편 데뷔를 완수했다.

원제: Violator
감독: 도도 다야오
주연: 빅터 네리, 앤소니 팰콘, RK 바갓싱, 티모시 마발롯, 조얼 라망간
필리핀 개봉: 2014년 11월 10일

* 2015년 7월 16일부터 26일까지 열린 제19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카탈로그 게재용으로 기고한 글이다.

Leave a Comment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